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5-23 오후 02:43:5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자치·행정 경북도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에너지 시니어 지난뉴스 6.13 지방선거
뉴스 > 자치·행정

경주에 전기자동차 제조공장 들어선다

경북도, 경주시-中 젠캉자동차유한공사, 에디슨모터스 업무협약
안강 검단산단 내 전기자동차 제조공장설립···연내 2000대 생산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19년 03월 06일
↑↑ 경주시는 6일 전기자동차 제조공장 설립을 위한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사진왼쪽부터 김석기 국회의원, 이철우 경북지사, 에디슨모터스(주) 강영권 대표, 장다오린 장쑤젠캉 이사장, 주낙영 경주시장, 호 샤오밍 국헌그룹 총재, 윤병길 시의장.

민선7기 핵심공약 중 하나인 전기자동차 제조공장이 경주에 들어선다.
경주시는 6일 안강읍 검단리 소재 검단산업단지 내 투자금액 600억원대의 ‘전기자동차 사업’을 유치했다고 밝혔다.

경북도와 경주시는 이날 경주시청에서 중국 장쑤젠캉자동차유한공사, 에디슨모터스(주)와 전기자동차 제조공장 설립을 위한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중국 장쑤성에 위치한 장쑤젠캉자동차유한공사와 경남 함양에 본사를 둔 에디슨모터스(주)는 합작으로 올해부터 2023년까지 4년간 600억원을 투자해 검단일반산단 내 1톤 전기화물자동차 공장을 건립한다.
양사는 연내 1톤 전기화물자동차 2000여대를 생산해 국내 택배기업 등에 납품한다는 계획이다.

중국 궈쉬안그룹 계열 장쑤젠캉자동차유한공사는 중국 장쑤성에 소재한 자동차 제작, 가공, 판매 전문기업으로 연 5000대의 전기버스 생산능력을 보유하고 있는 우량기업이다.
또 에디슨모터스(주)는 2010년 12월 서울에 전기버스 9대 공급을 시작으로, 2015년 제주도에 배터리 교환형 전기버스 23대 등 전기버스 150대를 납품했다.
현재 인도 공기업에 기술로열티 4500만불을 받고 수출협상을 진행 중이며, 연간 1300대의 전기자동차 생산능력을 갖춘 강소기업이다.

전기자동차는 자율주행차와 함께 4차 산업혁명, 미래형 자동차 핵심으로 부상하고 있으며, 지역 자동차 및 부품업체 등 연관 산업의 파급효과가 매우 큰 산업이다.

이날 협약식은 이철우 경북도지사, 주낙영 경주시장, 장쑤젠캉자동차유한공사 다오린 이사장, 에디슨모터스(주) 강영권 회장, 김석기 국회의원, 윤병길 시의장, 도·시의원, 기업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해 열렸다.

한편 경주시는 제조업 관련 3000여 기업 가운데 자동차부품 관련 기업이 2000여개사로 66%를 차지해 지역경제와 국내 자동차 산업의 핵심 축을 담당하고 있다.
이번 투자유치로 인해 지역 자동차부품산업의 기술 경쟁력을 강화하고 신성장 인프라 구축과 함께 양질의 일자리 마련으로 30만 경제문화도시 건설에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전기자동차 투자유치를 통해 공약사항의 차질 없는 추진과 양질의 일자리 6만개 창출에 기여하고, 당면한 경제위기 극복과 경주가 미래 자동차 산업의 중심도시로 도약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19년 03월 06일
- Copyrights ⓒ(주)경주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주in스타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셔블&서울경주사람들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7,284
오늘 방문자 수 : 35,528
총 방문자 수 : 610,407,296
상호: (주)경주신문사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주)경주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