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4-19 오후 06:42:2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문화행사 생활정보 도서추천 맛과 멋 특산물 건강 카드뉴스 공지사항
건강
  최종편집 : 2019-04-19 오후 06:42:20
출력 :
[건강]
‘스트레스’… 단어만 봐도 스트레스!
‘만병의 근원’인 스트레스는 어떻게 ‘받지 않는냐’보다 어떻게 ‘관리하느냐’가 더 중요하다. 스트레스를 받아 심리적으로 갇힌 감정은 신체 활동을 통해 자연스럽게 해소할 수 있으므로, 요가나 명상, 활동적..
경주신문 기자 : 2019년 04월 18일
[건강]
에이즈, 내 몸은 내가 지켜야해!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에서 프레디 머큐리의 생명을 앗아간 에이즈, 안타깝게도 프레디 머큐리는 에이즈 진단을 받고 5년 후 사망했지만 이후 항바이러스 치료제 개발로 현재는 규칙적으로 치료만 받는다면 일상생활..
경주신문 기자 : 2019년 04월 11일
[건강]
건강검진, 제대로 받을 수 있는 방법! 지금 알려줍니다!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과거에는 몸이 아플 때만 병원을 찾았으나 이제는 건강해 보이는 이들이 숨겨진 병을 조기에 발견하고 예방하기 위해서 병원을 찾는다. 소 잃고 외양간 고치지 말고 병이 깊어지..
경주신문 기자 : 2019년 04월 04일
[건강]
미세먼지! 내 몸안에 들어오지 않게 방어를!
▶미세먼지란? 미세먼지는 지름이 나노미터에서 10 마이크로미터 크기의 고체 또는 액체 성상의 물질들로 구성된 부유 입자성 분진으로, 흔히 크기에 따라 분류한다. 일반적으로 입자의 지름이 10㎛보다 큰 경우에는..
경주신문 기자 : 2019년 03월 28일
[건강]
‘사람들의 시선이 무서워요’
누구나 타인의 시선에서 완벽히 자유로울 수는 없다. 하지만 대인기피증을 앓고 있는 이들은 사회적 상황에서 늘 긴장과 불안을 마주하게 된다. 대인기피증이라는 말은 서구권에서는 사용하지 않는 용어이지만 동양 ..
경주신문 기자 : 2019년 03월 21일
[건강]
갑상선암, 적절한 치료와 관리가 필요하다
2018년 12월 보건복지부와 중앙암등록본부가 발표한 2016년 국가암등록통계에 따르면 갑상선암 유병자수는 남녀 총 37만9,946명으로 전체의 21.8%를 기록하며 1위를 차지했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자체 관리 실적 ..
경주신문 기자 : 2019년 03월 14일
[건강]
콜록콜록, 지속되는 기침, ‘급성 기관지염’ 의심을!
통계청의 자료에 따르면, 급성 기관지염은 다빈도 500개 질병 중 2017년 질병 순위 1위를 차지했다. 급성 기관지염은 바이러스 또는 세균 감염에 의한 하기도의 염증으로, 보통 5일 이상 지속되는 기침을 주 증..
경주신문 기자 : 2019년 03월 07일
[건강]
말은 밤샘작업, 현실은 저승작업…
▶암 발병률 증가 최근 밤낮이 바뀐 생활이 일주기 리듬 유전자를 방해해 암 발병률을 높일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앤로르 후버 미국 스크립스연구소 연구팀은 리듬 유전자는 낮과 밤을 감지해 DNA 손상..
경주신문 기자 : 2019년 02월 28일
[건강]
잡았다! ‘달콤한 유혹’
집중력이 필요할 때 우리는 커피를 찾는다. 빠른 각성 효과가 있기 때문. 담배 역시 각성 효과와 함께 긴장감을 줄이는 효과가 있어 예술가들의 애호품으로 꼽힌다. 하지만 건강에 문제가 될 수 있기 때문에 잘 ..
경주신문 기자 : 2019년 02월 21일
[건강]
내가 특별해지는 주문! 아자! 아자! 오늘도 네가 최고야!
연구에 따르면 시인의 50%, 음악가의 38%, 화가의 20%, 조각가의 18%, 건축가의 17%가 우울증을 앓는 것으로 알려졌다. 빈센트 반 고흐, 슈베르트, 말러, 헤밍웨이도 우울증을 앓았던 것으로 유명하다. 공황장애도 ..
경주신문 기자 : 2019년 02월 14일
[건강]
2019년 나와의 약속 운동, 이왕 할거면 제대로!
2019년 새해의 결심이 어느새 작심삼일이 되었는가? 그렇다면 3일마다 새롭게 운동을 시작하자. 중년 이후 운동은 선택이 아니라 필수다. ▶겨울, 운동합시다! 군고구마, 감귤, 곶감, 호빵, 구운 가래떡…. 겨..
경주신문 기자 : 2019년 01월 31일
[건강]
이불 밖은 위험해? 이불 안도 지키지 않으면 위험해!
날씨가 추워지면 난방기기 사용이 많아져 화상의 위험이 증가한다. 화상은 열에 의해 발생하는 상처를 모두 일컫는 말이다. 화상은 불에 직접 닿아 생기는 화염화상과 뜨거운 액체에 의한 열탕화상, 전류에 의한 전..
경주신문 기자 : 2019년 01월 24일
[건강]
친구야! 이왕 마실거 건강하게 마시자!
새해를 맞이하며 가지는 1월, 신년회 등 모임이 많은 연초, 사람들이 모이는 자리에 빠질 수 없는 것이 있다. 바로 술! 하지만 늦은 시간까지 이어지는 술자리는 위식도 역류질환에 치명적이다. 가슴 속이 타는 듯한..
경주신문 기자 : 2019년 01월 17일
[건강]
침묵의 장기 간(肝)이 보내는 조용한 신호 간암
침묵의 장기로 불리는 간. 이러한 이유로 특별한 증상이 없어 정기적인 검진을 받지 않다가 우연한 기회에 건강검진을 받았는데 검진 당시에 이미 간암이 진행되어 완치가 불가능한 상태에서 진단되는 경우가 많다. ..
경주신문 기자 : 2019년 01월 11일
[건강]
수족냉증, 겨울에 더 괴롭다
찬바람이 쌩쌩 부는 겨울은 물론 땀이 줄줄 흐르는 여름에도 손발이 시려 괴로운 이들이 있다. 흔히 수족냉증이라고 하는데 체형이 마르거나 여성인 경우에서 더 흔하다. 어느 과를 가야할지 모호하니 민간요법이나 ..
경주신문 기자 : 2019년 01월 04일
[건강]
당신도 겪을 수 있는‘심근경색증’
관상동맥의 벽에 콜레스테롤이 쌓이게 되면 이를 둘러싸는 섬유성막(fibrous cap)이 생기게 된다. 어떤 이유로든 이러한 섬유성막이 갑작스럽게 파열되면 안쪽에 있던 콜레스테롤이 혈관 내로 노출되게 되고 이곳..
경주신문 기자 : 2018년 12월 27일
[건강]
겨울철 꽁꽁 언 빙판길 미끄럼틀이 따로없네!
겨울철에는 다른 계절과 달리 눈과 빙판에 의한 환경 변화로 골절 손상이 증가하게 된다. 겨울철 길을 걷다가 잘 보이지 않는 빙판길에서 쉽게 넘어지면 골절과 같은 중상해를 쉽게 입을 수 있다. #겨울철 빙판길..
경주신문 기자 : 2018년 12월 20일
[건강]
이모 씨(21), 지하철에서 도움 요청한 이유는?
시력 손실을 야기하는 대부분의 안질환은 보통 노화에 따르는 것으로 알고 있지만, 젊고 건강한 환자에서도 심하면 실명이라는 결과에까지 이르게 하는 질환이 있다. 갑자기 발병하여 심각한 증상을 유발할 수 있는 ..
경주신문 기자 : 2018년 12월 13일
[건강]
건강해지고 싶다면 지금이라도 거절주해~!
우리는 건강하게 오래살고 싶은 꿈을 가지고 있다. 이런 꿈은 그냥 주어지는 축복이 아니라 사는 동안 자신의 노력을 통해 성취하여야 하는 노력의 결실이다. 이러한 행동들을 건강한 생활습관이라고 하며 대표적으..
경주신문 기자 : 2018년 12월 07일
[건강]
내 아이 마음 속 빨간불, 청소년 자해
-유행처럼 번지고 있는 청소년 자해 도대체 자해하는 이유가 무엇일까? 궁금하여 물어봐도 심각한 내적 고통을 호소하기보다는 “그냥 하고 싶어서”, “기분이 좀 나아져서”, “피를 보면 좋아서”처럼 대충 대..
경주신문 기자 : 2018년 12월 04일
   [1]  [2] [3] [4] [5] [6] [7] [8] [9] [10]       
 
경주in스타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셔블&서울경주사람들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9,546
오늘 방문자 수 : 18,050
총 방문자 수 : 609,417,418
상호: (주)경주신문사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주)경주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