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9-23 오후 05:21:2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통합검색
뉴스 > 지난뉴스

한수원 노조, 이사회 이사진 즉각 퇴진 촉구

성명내고 ‘모든 법적 수단 동원해 투쟁’ 천명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17년 07월 14일
↑↑ 김병기 한수원 노조위원장이 이사회의 신고리5, 6호기 공사 일시중단 결정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 (주)경주신문사
한수원 노조가 14일 신고리5·6호기 건설 일시중단 관련 이사회의 기습 의결을 ‘도둑이사회’로 규정하고, 이사진들의 즉각 퇴진을 촉구했다.

노조는 이날 오후 성명을 내고 신고리5·6호기 3개월 건설중단은 원천무효임을 선언하고, 무효 또는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 등 모든 법적 수단을 동원해 투쟁할 것을 천명했다.

또 즉각 비상대책위원회를 소집해 지역주민, 원전종사자 모두 결집하는 대규모 집회를 강력하게 전개키로 했다.

노조는 “한수원의 희망과 국가 에너지 안보를 훔친 이사진에 대해 지역주민, 시공사와 연대해 이사진 개개인을 상대로 민사상 손해배상 청구 등 모든 법적 책임을 묻겠다”며 “대통령 공약사항이라는 이유로 국무회의 결정과 산업부 공문으로 이사들을 압박한 정부에 대해 강력한 투쟁을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오전 8시 30분경 한수원 이사회는 경주 스위트호텔 지하 2층 회의장에서 신고리 원전 5·6호기 공사 일시중단을 결정했다. 의결에 따라 공사는 바로 중단됐다.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17년 07월 14일
- Copyrights ⓒ(주)경주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주오디세이
경주라이프
경주의 풍광,우리의 기억들
포토뉴스
경주사람들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주신문사 소개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구독신청 기사제보 청소년보호정책 윤리강령 편집규약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7,074
오늘 방문자 수 : 8,564
총 방문자 수 : 166,628,569
상호: (주)경주신문사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주)경주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