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8-07 오후 03:00:4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자치·행정 경북도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에너지 시니어 지난뉴스 6.13 지방선거 4.15총선
뉴스 > 4.15총선

김석기 국회의원 “코로나19 종식될 때까지 모든 역량 총동원”

다중이용시설 찾아 방역활동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1429호입력 : 2020년 03월 05일

김석기 국회의원은 지난달 25일 미래통합당 경주시 당원협의회 당원들과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전통시장, 터미널 등 지역 내 생활편의시설 및 다중이용시설에서 방역을 실시했다.

김석기 국회의원, 당 소속 시·도의원, 당협 운영위원 및 주요당직자 등은 이날 현장 방역에 앞서 경주시재난안전대책본부 상황실 및 보건소를 방문해 일선에서 최선을 다하고 있는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어 성동시장, 중앙시장, 경주역, 터미널 등을 찾아 특별 방역활동과 함께 현지 관계자들의 애로사항 및 의견을 청취했다.

김석기 국회의원은 “오늘의 방역활동은 당협차원에서 봉사에 솔선수범함으로써 시민들과 함께 아픔을 나누고, 조금이나마 걱정을 들어드리기 위해 마련됐다”며 “상황이 완전히 종료될 때까지 모든 역량을 총동원해 대응하겠다”고 전했다.

또 김 의원은 “미래통합당 경북·대구 국회의원들이 정부에 진작 위기경보 단계를 ‘심각’단계로 격상하고 특별교부세 및 정부의 예비비를 당장 집행해 달라고 요청했음에도 불구하고, 의료장비와 마스크 등 생필품 지원 등의 현실적인 지원은 전혀 없이 감염병 위기경보 단계만 ‘심각’단계로 격상했다”며 정부의 안일한 대처를 질타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코로나19 확산을 근본적으로 방지하기 위해선 중국인 입국을 즉각 막아야하며, 경북·대구의 즉각적 특별재난지역 선포와 전폭적인 인적·물적 지원만이 코로나19 상황을 극복할 수 있는 최선의 방법임을 명심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한편 김 의원은 국회에서 지속적으로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정부에 대구·경북지역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할 것을 촉구하는 한편, 어려움에 봉착한 경주지역의 소상공인, 중소기업 등을 위해 정책자금 지원조건 완화 정부건의 및 책임자 면담을 추진하는 등 지역 내 감염 확산과 지역경제 침체를 막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1429호입력 : 2020년 03월 05일
- Copyrights ⓒ경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INTERVIEW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형산강! 물길따라, 이야기따라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9,027
오늘 방문자 수 : 3,325
총 방문자 수 : 3,504,845,829
상호: 경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경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