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0-30 오후 06:06:5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주신문 창간30주년

창간30주년 축하메세지-류희림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사무총장


경주신문 기자 / gjnews21@hanmail.net1417호입력 : 2019년 12월 05일
"문화로 앞서가는 선진 도시 건설에 지속적인 성원을"

↑↑ 류희림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사무총장
먼저 경주신문의 창간 3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그동안 경주신문은 지역을 대표하는 언론으로 지역 사회의 다양한 현안을 책임감 있는 자세로 짚어내며 전해왔습니다. 특히 다른 무엇보다도 문화에 대한 높은 관심을 바탕으로 다양한 문화 사업을 펼치며 지역 문화의 발전과 성숙을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지난 30년간 경주시의 정치·사회·문화·경제 등 활성화와 지방자치 발전을 위해 다양한 뉴스와 정보를 전달해 온 경주신문 임직원들의 노고에 깊은 감사의 인사를 전합니다. 찬란한 천년신라의 역사를 기반으로 하는 우리 경주가 올바르고 성숙한 방향으로 발전해 나가기 위해서는 효과적으로 문화를 다루는 태도가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경북도와 경주시, 경주엑스포는 올해 ‘2019경주세계문화엑스포’를 열며 경주와 신라의 유구한 역사 문화유산을 대한민국의 발전된 첨단 기술과 접목해 새로운 문화콘텐츠로 선보이고 있습니다.

경주신문도 지금과 같은 문화에 대한 관심을 유지하고 다양한 문화 사업을 지속적으로 펼치며 지역 문화의 인프라 확대를 이끄는 언론으로 위상을 다시 한 번 공고히 할 것을 기대합니다.

문화로 앞서가는 선진 도시 건설에 경주신문의 지속적인 관심과 뜨거운 성원은 큰 힘이 될 것입니다.
앞으로도 경주신문이 시민들의 알권리를 추구하며 건전한 여론 형성에 기여하는 언론으로 독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길 기원합니다. 다시 한 번 창간 30주년을 축하드리며, 경주신문의 앞날에 무궁한 발전이 있기를 기원하겠습니다.
경주신문 기자 / gjnews21@hanmail.net1417호입력 : 2019년 12월 05일
- Copyrights ⓒ경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INTERVIEW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형산강! 물길따라, 이야기따라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3,949
오늘 방문자 수 : 28,101
총 방문자 수 : 3,761,807,437
상호: 경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경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