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0-22 오후 07:29:1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경주신문 창간30주년 2019 2018 2017 2016
뉴스 > 경주신문 창간30주년

창간30주년 축하메세지-최순호 경주상공회의소 회장

시민들과 진심으로 소통하는 건강한 언론 되길
경주신문 기자 / gjnews21@hanmail.net1417호입력 : 2019년 12월 05일
"시민들과 진심으로 소통하는 건강한 언론 되길"

↑↑ 최순호
경주상공회의소 회장
창간이래 지난 30년간 묵묵히 땀과 열정으로 올바른 여론 선도에 앞장서 온 정학구 발행인을 포함한 임·직원 여러분들의 노고에 격려의 말씀을 드리며, 경주신문 창간 3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경주신문은 지역의 대표 주간지로써 독자의 알권리를 위해 균형 잡힌 시각과 깊이 있는 분석으로 건전한 지역 언론으로써 올바른 정보를 제공해주고 있습니다.

더불어 지역 현안의 문제를 발굴하여 시민들의 목소리를 대변하고 해결 방법을 제시하여 막중한 사회적 책임을 다하며 오늘날까지도 독자들의 꾸준한 신뢰를 받고 있습니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언론매체의 중요성이 날이 갈수록 더 해가는 시기에 경주지역의 소식을 가장 빠르게 접할 수 있고, 창조적인 언론 문화의 확립을 위해 노력해 주실 것을 기대하며, 균형 있는 시각으로 진실을 소신 있게 전달하는 언론, 우리 사회의 성숙한 여론형성에 노력하는 언론, 단순히 뉴스 공급자가 아닌, 시민들과 진심으로 소통하는 건강한 언론이 될 수 있도록 응원하겠습니다. 참된 지역 언론지로 행복한 사회 구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줄 것을 부탁드리며, 희망찬 미래를 열어갈 경주신문 창간 30주년을 다시 한 번축하드립니다.

임직원과 애독자 여러분 모두의 무궁한 발전과 행복을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경주신문 기자 / gjnews21@hanmail.net1417호입력 : 2019년 12월 05일
- Copyrights ⓒ경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INTERVIEW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형산강! 물길따라, 이야기따라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5,234
오늘 방문자 수 : 12,409
총 방문자 수 : 3,761,549,463
상호: 경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경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