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0-30 오후 06:06:5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카드뉴스 > 포토뉴스

황성공원은 지금 맥문동 보랏빛 물결


김환대 시민 기자 / 1400호입력 : 2019년 07월 25일

경주 시민들의 휴식공간으로 숲으로 이루어진 황성공원은 지금 보랏빛 맥문동이 활짝 피기 시작해 소나무 아래를 보랏빛 수 놓은 맥문동을 만나 볼 수 있다. 특히 맥문동 재배 면적을 확대해 오세재 문학비, 이경록 사랑가 시비 주변 산책로에도 심어져 산책 나온 시민들과 황성공원을 찾아오는 방문객들에게 인기를 모을 것으로 기대된다. 8월 초가 되면 전국 사진작가들이 찾는 황성공원 맥문동 군락은 이제 경주의 또 다른 명소가 되고 있다.
김환대 시민 기자 / 1400호입력 : 2019년 07월 25일
- Copyrights ⓒ경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INTERVIEW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형산강! 물길따라, 이야기따라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3,949
오늘 방문자 수 : 25,778
총 방문자 수 : 3,761,805,114
상호: 경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경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