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3-04 오후 03:01:1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자치·행정 > 종합

원안위 ‘민간조사단 구성’ 월성원전 삼중수소 조사

관련학회로부터 추천받은 민간전문가로 구성, 환경단체 원안위 주도 조사 반대 ‘갈등 예고’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1473호입력 : 2021년 01월 20일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월성원전 부지 내 삼중수소 검출과 관련, 전원 민간전문가로 하는 ‘월성원전 부지 내 삼중수소 조사단’(이하 조사단)을 구성해 조사를 진행하기로 했다.

원안위는 조사단을 관련 학회로부터 추천을 받은 전문가로 구성하되, 운영방식·조사범위·활동계획 등을 자율적으로 결정토록 해 객관성과 신뢰성을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조사단장은 원전 부지 내 삼중수소 농도가 높게 측정된 지하수가 부지 외부 환경으로 유출될 가능성에 대한 우려가 있는 만큼 원자력과 무관한 대한지질학회 추천을 받은 인사로 위촉할 계획이다.

또 조사단의 활동이 원활히 진행되도록 원안위와 원자력안전기술원은 행정 및 기술지원을 담당한다.
조사단은 조사범위·활동 등에 대해 자율적으로 결정하되, 그 과정에 지역주민 등 이해관계자의 의견을 수렴해 반영하도록 하고, 활동과정 등은 투명하게 공개할 계획이다.

원안위 관계자는 “관련 학회로부터 추천받은 전문가들로 구성이 완료 되는대로 명단을 발표하고, 활동을 시작한다”며 “조사일정 등에 대해서는 향후 조사단이 확정되면 자체적으로 결정해 진행하게 된다”고 밝혔다.

그러나 환경단체는 원안위가 주도하는 민간조사단 구성과 조사에 반대하고 있어, 이를 둘러싼 갈등도 예고되고 있다.

이들은 원안위는 조사를 지휘할 주체가 아니라, 오히려 규제에 실패한 당사자로서 책임을 져야 한다는 주장이다.  이에 따라 국회, 전문가, 시민단체가 포함된 조사위원회 구성을 촉구하고 있다.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1473호입력 : 2021년 01월 20일
- Copyrights ⓒ경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INTERVIEW
경주오디세이
경주라이프
포토뉴스
경주인살롱
사회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55,844
오늘 방문자 수 : 29,964
총 방문자 수 : 4,304,648,398
상호: 경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경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