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2-05 오후 06:32:2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자치·행정 경북도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에너지 시니어 지난뉴스 6.13 지방선거
뉴스 > 자치·행정 > 2018경주시의회 시정질문

농지면적 많은 불국동 ‘농업인상담소’ 설치해야

이동협 의원, 중부상담소 한곳에서 전체 동 담당 ‘역부족’
주낙영 시장 “종합적으로 검토해 긍정적으로 추진하겠다”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18년 09월 22일

경주시 동지역 중 농지면적 가장 많은 불국동에 농업인상담소 설치해야 한다는 주장이다.

이동협 의원은 21일 열린 시정질문에서 “불국동은 농지면적이 경주시 전체 동지역의 3분의 1정도이며, 농민인구 또한 28%에 달하고 있다”면서 “1989년까지 경주시 지도소 불국사지소가 통합돼 없어지고, 동지역 전체는 중부상담소 한 곳에서 농가지도를 담당하고 있는 실정”이라고 밝혔다.

이 의원은 또 “불국동 대부분 농가는 옛날 방식의 농사를 짓고 있어 지구온난화에 따른 농촌 새 기술 보급과 대체작물 개발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농업이 단순한 생산만이 아닌 생산과 가공, 판매서비스까지 포함하는 6차 산업으로 가야 고부가가치를 창출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이 의원은 “현재 중부상담소 한 곳에서 동지역 농민에 대한 기술보급 및 농가지도는 역부족이라 판단된다”며 불국동 지역에 맞는 대체작물개발과 농가지도를 위해 농민상담소를 설치할 의향을 물었다.

경주시에 따르면 현재 농업인상담소는 12개 읍·면·동 상담소와 11개동을 관할하는 중부상담소 등 13개소가 운영되고 있다.
불국농업인 상담소는 시·군 통합 이전에는 경주시농업기술센터 불국지소에서 3명의 지도직 공무원이 근무했지만, 1995년 시·군이 통합되면서 중부상담소가 동지역 전체를 담당하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답변을 통해 “주민편의, 시범사업추진 등 행정능률과 효율적인 농업기술지도를 위해 불국동에 농업인 상담소 설치에는 충분히 공감한다”면서 “상담소 추가 설치·운영에 따른 인력과 운영비 문제가 있는 만큼 종합적으로 검토해 긍정적으로 추진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18년 09월 22일
- Copyrights ⓒ경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주in스타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셔블&서울경주사람들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3,170
오늘 방문자 수 : 22,789
총 방문자 수 : 1,553,011,394
상호: 경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경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