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1-25 오후 06:53:2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

‘경북콘텐츠진흥원 동남권센터’ 경주서 문 열어

4차 산업 융복합 콘텐츠 산업 기반 조성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20년 11월 29일

경북도 콘텐츠산업 균형발전을 위한 성장 거점이 될 ‘경상북도콘텐츠진흥원 동남권센터’(이하 동남권센터)가 경주에서 문을 열었다.

경북도와 경주시, 경북콘텐츠진흥원은 27일 (재)경주스마트미디어센터에서 동남권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동남권센터는 민선7기 주낙영 시장의 공약사항으로 경북도와 경주시, 경북콘텐츠진흥원이 지난해 8월 동남권센터 설립 업무협약을 맺고, 도내 지역 간 균형발전과 콘텐츠산업 생태계 성장기반 조성을 위해 설립됐다.

동남권센터는 경북 음악창작소 조성 및 운영, 경북 웹툰캠퍼스 운영, 동남부권 융복합 콘텐츠산업 기반 구축, 동남부권 콘텐츠 기업육성과 창작자 지원 등 4차 산업 융복합 콘텐츠 산업 기반을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경북 음악창작소는 서라벌문화회관을 리모델링해 음악창작과 교육을 위한 레코딩 녹음실, 교육실, 개인 창작실 등을 갖춘 대중음악 콘텐츠 전문 창작공간으로 조성될 계획이다.
내년 상반기 개소를 목표로 하고 있다.

주낙영 시장은 “동남권센터가 지역 거점 콘텐츠진흥원으로서 우수 콘텐츠를 개발하고 유망 콘텐츠 기업을 발굴·육성해 글로벌 문화관광 콘텐츠 생태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개소식에는 주낙영 시장을 비롯해 김영택 경북도 정무실장, 박차양 도의원, 이철우 경주시의회 부의장, 유관기관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홍보영상 시청, 환영사, 내빈 축사, 현판 제막식, 폐식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20년 11월 29일
- Copyrights ⓒ경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INTERVIEW
경주오디세이
경주라이프
포토뉴스
경주인살롱
사회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5,929
오늘 방문자 수 : 5,790
총 방문자 수 : 4,060,224,551
상호: 경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경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