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1-25 오후 06:53:2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

퓨전국악 ‘새라온’ 대표 김기범 씨, 디지털 싱글음원 ‘뻥뚫린 저하늘’ 발표

작사 김관열, 작곡 김기범
오선아 기자 / suna7024@hanmail.net1465호입력 : 2020년 11월 26일
↑↑ 작곡가 겸 가수 김기범 씨.

지역에서 음악으로 정겹고 편안한 감성을 자아내는 작곡자이자 가수 김기범 씨가 디지털 싱글 음원 ‘뻥뚫린 저하늘’을 발표했다. 지난달 30일에 발표한 ‘내 안에 있는 내 아내’에 이은 두 번째 싱글 음원이다.

김기범 씨는 “‘뻥뚫린 저하늘’은 통기타 사운드와 일렉 사운드 그리고 브라스 사운드가 어울어진 흥겨운 컨트리 리듬의 곡”이라면서 “중독성 강한 멜로디로 이별의 쓰라림을 묘사한 노래”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음원은 코로나19로 인한 수혜라고 볼 수 있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연습실에 머무는 시간이 많아 작곡 활동을 본격적으로 할 수 있었다. 앞으로도 작곡 활동을 활발히 이어나가 많은 이들이 공감할 수 있는 좋은 곡을 많이 선사해 드리고 싶다”면서 “유튜브 블루뮤직 채널과 SNS 지역홍보, 지원 사업 등을 통해 음원 홍보를 이어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김기범 씨는 퓨전국악 ‘새라온'의 대표이자 주 보컬, ‘KJ블루뮤직’의 대표로 음원 기획 업무와 가수 양성에 힘쓰고 있다. 최근에는 청년 예술인들의 창작 활동을 도와주기 위해 ‘청년예술인연합 푸른창공’을 설립하며 작곡가로서, 싱어송라이터로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뻥뚫린 저하늘’의 작사는 퇴직 후 ‘은준인(隱準人)’을 저술한 저자 김관열 씨가 맡았다. 현재 강사, 면접관, 1인 유튜브 크리에이터(은준인 TV) 등 다양한 활동을 하는 김관열 씨는 최근 작사가로서 본격적인 활동에 뛰어들어 최초의 음원 ‘내 안에 있는 내 아내’와 랩(Rap) ‘미라클’을 작사했고 미발표곡 ‘경주 아리랑’과 ‘오드리 헵번보다’ 등 지속적인 작사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최근 기획사 ‘KJ블루뮤직’의 슈퍼바이즈로 활동하고 있다.

한편 ‘뻥뚫린 저하늘’ 음원은 이달 말경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될 예정이다.
오선아 기자 / suna7024@hanmail.net1465호입력 : 2020년 11월 26일
- Copyrights ⓒ경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INTERVIEW
경주오디세이
경주라이프
포토뉴스
경주인살롱
사회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5,569
오늘 방문자 수 : 31,216
총 방문자 수 : 4,060,214,048
상호: 경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경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