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8-07 오후 03:00:4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자치·행정 경북도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에너지 시니어 지난뉴스 6.13 지방선거 4.15총선
뉴스 > 문화

경주엑스포, ‘인피니티 플라잉’대구, 서울 공연 대성황 마무리


오선아 기자 / suna7024@hanmail.net1421호입력 : 2020년 01월 02일
↑↑ 대구오페라 하우스에서 진행된 ‘인피니티 플라잉’ 공연.

‘2019경주세계문화엑스포’를 통해 한층 더 진화한 모습으로 재탄생한 ‘인피니티 플라잉’이 대구 공연에 이어 서울공연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이번 공연은 올해 첫선을 보인 ‘인피니티 플라잉’을 홍보하고 내년도 경주엑스포공원 상설공연 관람객 유치 확대를 위한 차원으로 마련했다.

75분의 공연 시간 동안 끊이지 않고 이어지는 배우들의 수준 높고 다채로운 액션 퍼포먼스는 화려한 홀로그램 배경과 어우러지며 관람객들에게 이색적인 감동을 선사했다.

대구에서 흥행에 성공한 인피니티 플라잉은 지난달 27일부터 31일까지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공연을 하고 그 열기를 이어갔으며 이곳에서는 ‘플라잉’ 오리지널 버전으로 진행했다.

특히 서울 공연은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문화예술 공연장인 세종문화회관에서 가장 많은 관람객이 몰리는 연말에 공연을 진행해 더욱 큰 의미가 있다.

‘인피니티 플라잉’은 지난 2011년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주제공연인 ‘플라잉’을 한 단계 더 진화시킨 공연이다. 경주엑스포가 ‘난타’와 ‘점프’ 등 인기 작품을 연출한 최철기 감독과 함께 제작했다.

리듬체조와 기계체조, 비보이, 태권도 등 국가대표급 실력의 배우들이 화려한 액션 퍼포먼스를 펼치는 기존의 플라잉 공연에 360도 회전하는 로봇팔과 3D 홀로그램을 접목하며 배우들의 액션 범위를 상하좌우 구분 없이 크게 확장 시켰다.

무엇보다 배우가 천장에 연결된 와이어를 타고 무대와 객석 위를 날아다니는 장면은 인피니티 플라잉 공연에서만 볼 수 있는 역동적인 감동의 극치를 보여준다.

이를 통해 ‘2019경주세계문화엑스포’ 행사 기간에 4대 킬러 콘텐츠 중 하나로 자리해 연일 매진행렬을 이어가며 관람객의 발걸음을 경주엑스포공원으로 이끌었다.

‘인피니티 플라잉’은 내년 3월부터 경주엑스포공원에서 다시 관람객을 맞이할 계획이다.

류희림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사무총장은 “인피니티 플라잉이 외부에서도 큰 사랑을 받으며 콘텐츠의 완성도를 재확인한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공연과 전시 기획으로 콘텐츠를 보강해 경북도와 경주시, 경주엑스포가 가진 문화콘텐츠의 역량이 전국으로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오선아 기자 / suna7024@hanmail.net1421호입력 : 2020년 01월 02일
- Copyrights ⓒ경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INTERVIEW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형산강! 물길따라, 이야기따라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9,027
오늘 방문자 수 : 4,293
총 방문자 수 : 3,504,846,797
상호: 경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경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