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1-21 오후 06:15:1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자치·행정 경북도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에너지 시니어 지난뉴스 6.13 지방선거
뉴스 > 문화

가을밤 운치 더한 월성서 재미와 감동 만끽하세요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경주 월성 주야간 개방 행사 개최
오선아 기자 / suna7024@hanmail.net입력 : 2019년 10월 22일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소장 이종훈)는 25, 26일 양일간 오후 1시부터 9시까지 이틀간 ‘빛의 궁궐, 월성’이라는 주제로 경주 월성 발굴조사 현장을 주야간에 걸쳐 개방한다.

올해로 4회차를 맞는 ‘빛의 궁궐, 월성’ 발굴 현장 개방행사는 새로운 월성의 모습을 보여줬다는 점에서 관람객에게 많은 호평을 받았다. 이번 행사에서는 조명 빛과 함께 드리워진 그림자가 어우러져 가을밤의 운치를 더한 월성 곳곳에서 재미와 감동을 더 할 흥미롭고 다양한 행사가 풍성하게 마련된다.

주간에는 ‘월성의 숨겨진 보물찾기’와 ‘고고학 발굴조사 체험’이 진행되며 야간에는 월성의 역사와 함께 2014년부터 연구소가 진행 중인 월성 발굴조사 성과를 이종훈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장으로부터 듣는 ‘소장님과 함께하는 달빛 답사’ ‘소원 달 풍선‧야광 장신구 만들기’를 체험할 수 있다. 또 연구소가 발견한 토우, 방패, 배 모양 의례용 목제품 등을 3차원 입체 프린팅으로 제작한 복제품을 체험하며 월성에 대한 전문 해설을 듣는 시간도 준비된다. 행사 현장에서는 직원들이 운영하는 월성 찻집에서 따뜻한 차를 제공해 고즈넉한 월성의 가을밤 풍경을 차와 함께 감상할 수 있다.

참여 신청은 경주 월성 석빙고 앞 발굴조사 현장에서 하면 되며, 경주와 월성에 관심 있는 국민은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단 ‘소장님과 함께하는 달빛답사’는 전자우편(wolseong11@naver.com)과 현장 사전 신청으로 선착순 100명을 선정해 진행한다.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측은 “지역과 일상에서 문화를 누리는 생활문화 시대를 맞이해 국민이 문화재나 발굴조사 현장에 친숙해질 수 있는 전시·현장 설명회·대담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면서 “이번 행사를 통해서 경주 월성 발굴조사 현장이 국민에게 친숙한 공간으로 다가가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신라월성학술조사단(054-777-6389)으로 하면 된다.
오선아 기자 / suna7024@hanmail.net입력 : 2019년 10월 22일
- Copyrights ⓒ경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주in스타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셔블&서울경주사람들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8,498
오늘 방문자 수 : 13,112
총 방문자 수 : 1,463,899,503
상호: 경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경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