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0-21 오후 03:49:1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자치·행정 경북도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에너지 시니어 지난뉴스 6.13 지방선거
뉴스 > 문화

경주시, 소설가 김동리 선생 문학기념비 제막식

생가터 인근인 성건동 강변로 녹지공원에 건립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29일

소설가 김동리 선생의 문학정신을 기리는 기념비가 세워졌다.
경주시는 28일 ‘김동리 선생 문학 기념비’ 제막식을 가졌다.

기념비가 세워진 곳은 김동리 선생의 생가터 인근인 성건동 강변로 녹지공원이다.
동리 선생의 수필집인 ‘나의 유년 시절’을 바탕으로 동리 선생이 태어나고 자란 삶의 터전이자 작품의 배경이 되는 성건동 일대에 문학 기념비를 건립한 것이다.

이날 제막식에는 (사)한국문협경주지부장이자 건립추진위원장인 박완규 회장, 정민호 동리목월문학관장, 유족대표 김양우(동리선생의 자) 씨, 경주 문인협회 회원 및 지역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문학기념비 비문에는 선생의 출생에 관한 이야기를 시작으로 작품과 주제, 한국문학에 끼친 영향 등을 기리는 내용을 썼으며, 뒷면에는 선생의 주요연보를 기록했다.
또 기념비 옆에는 ‘문학지도’를 제작해 동리선생의 작품 배경이 되는 곳에 장소와 작품을 함께 표시함으로써 경주시내 전체가 동리선생의 작품 배경임을 나타냈다.

주낙영 시장은 “김동리 문학기념비를 통해 선생의 문학정신을 기릴 수 있는 이정표가 되길 바라며, 향후 생가터와 더불어 경주가 문학의 종가임을 알릴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29일
- Copyrights ⓒ경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주in스타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셔블&서울경주사람들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5,703
오늘 방문자 수 : 25,416
총 방문자 수 : 1,370,190,026
상호: 경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경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