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9-17 오후 06:53:4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자치·행정 경북도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에너지 시니어 지난뉴스 6.13 지방선거
뉴스 > 문화

‘제3회 2019 국제문화재산업전’ 경주서 열린다

국내 유일 문화재·박물관 전문전시회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10일

‘국민으로부터 시작되는 문화유산의 세계화’를 주제로 한 2019 국제문화재산업전이 오는 19일부터 21일까지 3일간 경주화백컨벤션센터(HICO)에서 개최된다.

경주지역 특화 콘텐츠인 문화재를 활용한 국내 유일의 문화재·박물관 전문전시회인 이 행사는 문화재청, 경상북도, 경주시가 주최하고 국립문화재연구소, HICO가 주관한다.
또 대통령직속 일자리위원회, 한국박물관협회, 전통건축수리기술진흥재단, 한국문화재수리기술자협회 등 국내외 유관분야 유관기관들이 후원기관으로 참여한다.

올해로 3회를 맞는 국제문화재산업전은 문화재 보존·관리·활용 분야 최신 기술을 접할 수 있는 정보 교류의 장으로 총 6개 분야에 84개 업체 및 기관이 참여하고 235개의 부스로 꾸며진다.
또한 디지털 문화유산 국제포럼 등 13개 컨퍼런스 동시개최 및 문화재 잡페어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선보인다.

전시회는 ‘문화재 산업관’과 ‘문화재 활용관’으로 나눠 열린다.
1층 전시장인 ‘문화재 산업관’에서는 문화재 보존, 방재, 수리‧복원, 디지털 헤리티지, 박물관 등 관련분야가 참여해 전문전시회로서 전문성을 강화한다.
3층 전시장인 ‘문화재 활용관’은 일반인, 학생 등 대중들이 쉽게 문화재에 접근할 수 있도록 문화재 관련 정책홍보, 문화재 활용상품 프리마켓, 국내 대표 스타강사 강연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한다.

컨퍼런스는 지자체 문화재 담당공무원 워크숍, 디지털 문화유산 국제포럼 등 크고 작은 국내외 13건의 행사를 3일간 동시 개최한다.
또 전시회 기간에는 청년 일자리창출과 창업 활성화를 위한 문화재 잡페어(Job Fair), 참가업체 제품 설명회, 구매 상담회 및 동남아 5개국, 9개사에서 함께하는 수출상담회 등도 열린다.

특히 문화재 잡페어는 문화재 분야 유일한 일자리 박람회로 전시장 내 구인구직 게시판 운영, 문화재 분야 공무원 및 청년 창업가와의 토크콘서트, 현장 상담, 이력서 및 면접 컨설팅 등 청년 취업 및 창업에 도움을 주고자 지난해에 비해 더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채워진다.
올해 처음으로 문화재청장 표창으로 문화재 산업의 유공 단체를 각 분야별(문화재 보존, 안전방재, 수리・복원, 활용, 디지털 헤리티지 5개 분야)로 선정해 시상식도 갖는다.

주낙영 시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대중들에게 문화재가 좀 더 가까워지길 바라고, 문화재의 산업적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저변을 확대해야 한다”며 “문화재관련 신기술·정보에 대한 교류의 장이 지속적으로 마련돼 앞으로 경주를 대표하는 국제적인 전시회로 자리매김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10일
- Copyrights ⓒ(주)경주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주in스타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셔블&서울경주사람들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0,384
오늘 방문자 수 : 27,511
총 방문자 수 : 1,197,662,448
상호: (주)경주신문사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주)경주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