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1-21 오전 08:52:2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지난뉴스

엑스포부지 무상사용 논란


경주신문 기자 / gjnews21@hanmail.net입력 : 2000년 12월 21일
경주시가 문화엑스포 부지를 조직위원회가 3년간 무상으로 임대하겠다고 경주시의회에 승인을 요청했으나 시의회가 부정적인 입장을 보이고 있어 그 귀추가 주목된다.
경주시가 엑스포로 인해 많은 부채를 짊어진 상태인데 부지무상임대로 결과적으로 추가부담을 안게 된다며 경주시의회는 크게 반발하고 있다.

경상북도와 경주시는 조직위가 재정자립을 이룰 때까지는 도와 시의 지원이 필요하다는 입장으로 내년 3월말부터 상시 개장하는 엑스포행사장을 조직위원회가 3년간 무상으로 사용하도록 하는 동의안을 최근 도의회와 경주시의회에 제출했었다.
이에 대해 의원들은 경상북도와 경주시가 5백34억원의 혈세로 사들인 부지를 무상으로 빌려주는 것은 재정형편이 열악한 경주시의 주민부담을 가중시키는 처사라며 동의안 처리를 보류시켰다.

이진락 의원은 "경주시가 두 차례 엑스포행사를 치르면서 짊어진 빚은 5백20억원, 당장 내년에 갚아야 할 이자만 41억원이다. 이런 상황에서 부지 무상사용은 도저히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말해 시가 의회의 동의를 얻어내기는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경주신문 기자 / gjnews21@hanmail.net입력 : 2000년 12월 21일
- Copyrights ⓒ경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INTERVIEW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셔블&서울경주사람들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1,506
오늘 방문자 수 : 30,117
총 방문자 수 : 1,896,927,602
상호: 경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경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