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2-05 오후 06:32:2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INTERVIEW 종합 출향인소식 SNS는 즐거워 학교소식 인사 경주 동아리 탐방
뉴스 > 종합

이유영 씨 대종상 영화제 신인여우상 수상

경주출신 고 이승우씨 딸 조근현 감독 ‘봄’으로 수상 영예
이제윤 시민 기자 / 1218호입력 : 2015년 11월 26일
↑↑ 대종상 신인여우상을 거머쥔 이유영 씨.
ⓒ (주)경주신문사


경주 출신 고 이승우 씨의 딸 이유영(26)씨가 지난 20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홀에서 열린 제52회 대종상 영화제에서 데뷔작 ‘봄’(조근현 감독, 스튜디오후크 제작)으로 신인여우상을 수상했다.

영화 봄은 유능한 조각가로 불리던 한 남자가 불치병에 걸려 삶을 포기하려 하자 이를 본 아내가 묘령의 여인을 모델로 기용하면서 남편의 예술혼을 되살리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이날 이유영은 회색톤 시스루 드레스를 입고 고혹적인 섹시미를 발산한데 이어 다리라인을 드러내는 옆트임으로 그의 각선미를 과시하며 눈길을 끌기도 했다.

이유영은 “‘봄’을 만난 건 제 인생에 있어 행운인 것 같다. 이렇게 큰 상을 받게 될 줄은 몰랐다”고 소감을 전했다.

올해 영화제는 2014년 11월 8일부터 2015년 11월까지의 영화를 대상으로 15명의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이 본선 심사 결과와 네티즌 투표를 반영해 수상자가 선정됐다.

이유영은 제14회 이태리 밀라노국제영화제에서 한국인 최초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데 이어 부일영화제 신인여자연기상, 한국영화기자협회가 선정하는 올해의 영화상 여자 신인상 등을 휩쓸기도 했다.

한편 그의 부친 고 이승우씨는 경주중·고를 졸업하고 동국대 경주캠퍼스 총학생회장을 거쳤으며 우리은행 안성연수원장을 역임했다.
이제윤 시민 기자 / 1218호입력 : 2015년 11월 26일
- Copyrights ⓒ경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주in스타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셔블&서울경주사람들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3,170
오늘 방문자 수 : 8,326
총 방문자 수 : 1,552,996,931
상호: 경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경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