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7-10 오후 07:08:4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자치·행정 경북도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에너지 시니어 지난뉴스 6.13 지방선거 4.15총선
뉴스 > 사회

신천지교회 갔던 ‘경주시민 2명’ 현재까지 증상 없어

발열, 호흡기 증상 없어 2주간 자가 격리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20년 02월 20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 19) 슈퍼 전파자로 추정되는 31번 환자와 같은 교회에서 접촉한 것으로 알려진 경주시민 2명은 현재까지 별다른 증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20일 경주시에 따르면 이들 2명은 신천지대구교회에서 열린 교회행사에 참석했지만, 31번 환자와 직접적인 접촉은 없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2명 중 1명은 현재까지 발열, 호흡기 등에 의심증상이 없어 자택에서 2주간 자가 격리 조치했다.
또 다른 1명은 가족의 병간호를 위해 대구에 머물고 있으며, 역시 2주간 자가 격리 중이다.
시는 2주간의 자가 격리 기간이 지나야 경주로 올 수 있도록 조치했다고 부연 설명했다.

또 경주시는 동천동 소재 신천지경주교회도 지난 19일 건물주 등과 협의해 폐쇄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19일 영천환자 중 2명과 20일 청도 확진자 2명 등 총 4명이 국가지정격리병원인 동국대 경주병원에 격리됐으며, 이 병원 음압격리병상에서 치료 중에 있어 전파 가능성은 전혀 없다고 강조했다.

청도환자 2명은 19일 포항의료원으로 이송됐다가 상태가 위중해 20일 동국대 경주병원으로 옮겨졌으며, 20일 현재 경주시에서는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은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20년 02월 20일
- Copyrights ⓒ경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INTERVIEW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형산강! 물길따라, 이야기따라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6,591
오늘 방문자 수 : 9,133
총 방문자 수 : 3,366,429,825
상호: 경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경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