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4-03 오전 11:02:1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경주학 중심대학으로 나아간다”

경주대, 경주학 교양강좌 개설 및 운영 사업자 선정
이필혁 기자 / dlvlfgur@hanmail.net1425호입력 : 2020년 02월 06일
↑↑ 경주학 교양강좌 운영사업자로 선정된 경주대는 시민 중심 대학의 기틀을 마련했다.

경주대가 시민 중심으로 나아가기 위한 첫발을 내딛고 있다.
경주대(총장 정진후)는 2020학년 ‘경주학 교양강좌 개설 및 운영’사업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경주학 교양강좌 공모사업은 경주소재 지역 대학에 재학 중인 대학생을 대상으로 경주지역의 역사와 문화를 이해시키고 교양인으로서의 경주에 대한 애향심과 소양을 키우고자 추진하는 보조 사업이다.
경주학 교양강좌 사업자로 선정된 경주대는 지난 1월 14일 2020 경주시민 대토론회에서 ‘왜 경주시에 경주대학이 필요한가’ 라는 문제인식과 함께 지역산업/경제 맞춤 인재양성, 경주역사문화자산의 글로컬을 주도할 지식생산과 인재육성 등 지역대학으로 경주대학교의 역할과 기능의 재구조화 방안을 제시한 바 있다. 경주대는 재구조화의 핵심이 바로 경주학이라는 점에서 이번 사업자 선정은 새로운 출발의 마중물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경주대가 제안·선정된 경주학 교양강좌는 총70명 수강생을 대상으로 ‘경주학으로의 여행’이라는 3학점 교양과목으로 운영되며, 관련분야의 교내외 교수 및 전문가들이 참여해 15주 동안 릴레이 특강 형식으로 진행된다. 특강은 경주의 정체성, 새롭게 읽는 경주의 역사, 지리적 공간환경, 역사적 인물과 지역의 정신, 경제와 산업, 4차산업 혁명과 교육, 관광산업, 사회복지, 문화와 예술, 경주의 미래와 비전 등 경주지역과 관련된 다양한 주제의 강의가 매주마다 이어진다.

정진후 총장은 “경주학은 경주지역의 역사와 문화, 자산, 경쟁력과 한계 등 경주지역과 관련된 모든 것을 학문적으로 체계화 해 지역의 다가올 미래를 준비하고 지속가능한 발전 방향을 제시하는 학문이다”면서 “이번 경주학 교양과목 개선 및 운영 사업자 선정은 지난 10년간 경주학과 관련된 교양강좌 총 13과목 150강좌를 지속적으로 개설·운영해 온 교육역량의 결과다”고 말했다.

또 “이를 계기로 교양과정뿐만 아니라 전공교육과정까지 확대해 경주학의 중심대학으로서의 경주학의 발전을 위해 경주시와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필혁 기자 / dlvlfgur@hanmail.net1425호입력 : 2020년 02월 06일
- Copyrights ⓒ경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INTERVIEW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형산강! 물길따라, 이야기따라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0,356
오늘 방문자 수 : 16,884
총 방문자 수 : 2,617,975,766
상호: 경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경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