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8-23 오후 05:59:2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자치·행정 경북도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에너지 시니어 지난뉴스 6.13 지방선거
뉴스 > 사회

일본 후쿠오카 경주이씨 종친회 경주 방문

재일교포 2~3세 조상 뿌리찾아 고향 경주 찾아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19년 06월 07일

일본 후쿠오카 경주이씨 종친회 방문단(단장 이종출 종친회장)이 조상의 뿌리를 찾아 6일부터 7일까지 1박 2일의 일정으로 고향 경주를 방문했다.

후쿠오카 경주이씨 종친회는 지난해 10월 후쿠오카현에 거주하는 재일교포 2~3세 10여명이 모여 경주이씨 후손으로서의 정체성 확립을 위해 발족했다.
후쿠오카지역에는 약 400여명의 경주이씨가 살고 있으며, 이번 경주방문단에는 종친회원 외에도 후쿠오카현 이츠카시(飯塚市) 시의원 등 동북아 역사에 관심이 있는 일본인 18명이 참가했다.

방문단은 7일 경주시청을 방문해 이영석 부시장을 예방한 자리에서 “시조 이알평의 사우(祠宇) 표암재 관리와 경주시 주요 문화유적의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위해 애써주신 경주시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경북기념물 제54호로 지정돼있는 표암재가 국가지정문화재로 승격될 수 있도록 노력해줄 것”을 건의했다.

또한 후쿠오카 경주이씨 종친회장은 경주이씨 종친회의 발전을 기원하는 뜻을 담아 기부금을 전달했다.
올해 두 번째로 방문한 종친회는 “앞으로 경주방문을 정례화해 한일 양국 간의 풀뿌리 교류가 활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19년 06월 07일
- Copyrights ⓒ(주)경주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주in스타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셔블&서울경주사람들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4,844
오늘 방문자 수 : 44,139
총 방문자 수 : 966,726,751
상호: (주)경주신문사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주)경주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