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2-05 오후 08:45:0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천연기념물 진도개·삽살개·동경이 국견대회 경주에서 개최

문화재청 후원, 진도군·삽살개재단·경주시 공동 행사
이성주 기자 / lsj@gjnews.com입력 : 2018년 11월 05일

천연기념물 국견대회 추진위원회(대회장 주낙영 경주시장)는 지난 4일 예술의전당 옆 잔디광장에서 전국에서 참여한 천연기념물 국견들에 대한 품평회(제6회 대한민국 국견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제6회 대한민국 국견대회에서는 천연기념물 제53호인 진도개 대상은 '통일'(수, 견주 손종무, 경주 현곡)이, 천연기념물 제368호 경산의 삽살개 대상은 '은두'(암, 삽살개 재단)가, 또 천연기념물 제540호인 경주개동경이 대상은 한남대에서 위탁사육하고 있는 '한남'이가 선발돼 각각 대회장상(경주시장상)을 수상했다.

대한민국 국견대회는 2013년부터 우리나라에서 최초로 (사)한국 경주개동경이 보존협회(이사장 최재영)에 의해 출발했으며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국견들의 우수성을 자랑하고 동호인들 간 교류의 장을 만들기 위한 목적으로 열리고 있다.

올해부터는 문화재청의 후원과 진도군, 경산시의 삽살개재단, 경주개 동경이협회가 공동 진행했으며, 내년부터는 문화재청장상 수여와 천연기념물의 보호지역인 진도군과 경산시의 삽살개 재 지역을 순회하며 개최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각지자체의 실무협의회 등을 통해 발전된 모습으로 지역에서 특화된 국가지정문화재로의 가치 확산과 함께 지역 홍보에도 활용할 계획이다.

이날 국견대회 개막행사에선 경주개 동경이 보존협회의 박순태(세계 인명구조견 대회 국가대표) 사무처장이 인명구조 시범, 경찰견 시범, 반려견 스포츠 시범 등을 공연했다.

진도군에서 참여한 김종석(진도군 진돗개축산과) 연구사는 “국견대회가 천연기념물 지정이 막내인 경주개동경이와 진도개, 삽살개가 매년 함께 만나는 축제의 장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 진도군도 이를 위한 모든 노력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경주시 관계자는 “천연기념물인 경주개 동경이는 살아있는 문화재이기 때문에 관리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새롭게 출발한 행정부의 지속적인 관심과 역할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진도개, 삽살개와 어께를 나란히 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성주 기자 / lsj@gjnews.com입력 : 2018년 11월 05일
- Copyrights ⓒ경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INTERVIEW
경주오디세이
경주라이프
포토뉴스
기획특집
사회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7,922
오늘 방문자 수 : 20,629
총 방문자 수 : 4,057,979,552
상호: 경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경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