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9-17 오후 06:53:4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자치·행정 경북도 정치 사회 경제 교육 문화 에너지 시니어 지난뉴스 6.13 지방선거
뉴스 > 자치·행정

경주 안강 ‘행안부 자연재해위험개선 공모’ 선정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사업 460억원 확보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01일
↑↑ 지난달 30일 안강지구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사업 현장을 방문한 행정안전부 허언욱 실장 일행에게 최홍락 도시개발국장이 현황을 설명하고 있다.

경주시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20년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 사업 공모에 안강지구가 최종 선정돼 신규사업비 460억원을 확보했다.

이번 공모에는 전국 26개 지역이 응모해 민간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의 평가결과 총 10개 지구가 선정된 가운데 안강지구도 포함됐다.
이 사업은 행정안전부, 국토교통부 및 환경부가 협업해 추진하는 항구적인 풍수해 종합대책 사업이다.

그동안 안강읍 소재지는 지형적으로 칠평천 계획홍수 높이 보다 지면이 낮아 마을 내 우수배출이 안 돼 우수관거 정비, 하천정비 등 부처별 단일사업 시행으로는 근본적 해결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이번 공모 선정으로 내년부터 2024년까지 5년간 국비와 지방비 각각 230억원씩 총 460억원을 투입해 빗물 배수펌프장 3개소, 우수관로 정비 9.16㎞, 교량개체 2개소, 칠평천 제방 2.9㎞를 정비할 예정이다.
사업규모 면에서는 경주시가 중앙부처에 응모한 사업 중 가장 큰 대규모 프로젝트다.

경주시는 민선7기 출범과 동시 주낙영 시장의 지시에 따라 ‘경주시 2차 자연재해저감 종합계획 수립 용역’을 조기에 착수해 사업계획을 체계적으로 수립, 지난 5월 공모 시 사업제안서를 제출했다.
행정안전부의 서면심사, 발표심사, 현장 확인에 철저히 준비한 결과 대상사업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안강읍 일원은 지난 1991년 태풍 글래디스 및 2012년 산바로 주택 및 농경지 80ha가 침수되는 등 막대한 재산피해를 입었으나, 현재 추진 중인 근계 재해위험지구 개선 사업과 연계해 이 사업이 완료되면 전 지역의 재해위험이 완전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주낙영 시장은 “공무원들의 적극적인 노력과 지역주민들의 관심이 더해져 공모에 선정될 수 있었다”며 “안강읍 주민들이 두 번 다시 수해로 인한 피해를 입지 않도록 노력할 것과 동시에 경주시를 재난으로부터 안전한 도시를 만들어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01일
- Copyrights ⓒ(주)경주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주in스타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셔블&서울경주사람들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0,384
오늘 방문자 수 : 27,462
총 방문자 수 : 1,197,662,399
상호: (주)경주신문사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주)경주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