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3-18 오후 05:29:4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자치·행정

이영석 신임 경주시 부시장 취임

“역동적 시정 펼쳐나가는데 모든 역량 쏟겠다”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1372호입력 : 2019년 01월 04일
“전통과 역사가 살아 숨 쉬는 민족문화의 발상지 천년고도 경주에서 부시장으로 취임하게 된 것을 더 없는 영광으로 생각한다”

이영석 부이사관(3급, 52·인물사진)이 1일 신임 경주시 부시장으로 취임해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이 부시장은 2일 알천홀에서 열린 시무식 취임인사를 통해 “민선7기 출발의 실질적 첫 해가 되는 올해는 미래 경주발전을 위해 그 어느 때 보다 중요한 역점사업들이 산적해있다”며 “경주에 대한 애정과 미래에 대한 열정을 갖고 시정 목표와 방향을 조화롭게 뒷받침하면서 역동적인 시정을 펼쳐나가는데 모든 역량을 쏟을 것”이라고 취임포부를 밝혔다.

경북 안동이 고향인 이 부시장은 경신고와 경북대 행정학과를 졸업한 행정 전문가이다.
1991년 제35회 행정고등고시를 통해 내무부에서 첫 공직생활을 시작한 이 부시장은 1993년 경북도로 전입했다.

경북도 경북종합문화테마파크사업단장, 통상외교과장, 문화예술과장, 새마을봉사과장, 규제개혁추진단장,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사무처장과 글로벌협력단장을 거쳐 경상북도지방공무원교육원장 등 요직을 두루 역임했다.

 특히 2012년부터 2014년까지 3년간은 UN이 새천년개발목표(MDG) 달성을 위해 설치한 미국 밀레니엄 프라미스(millennium promise) 재단에 파견돼 새마을운동 세계화에 대해 연구하는 등 탁월한 기획력과 업무 추진력, 국제적 감각을 겸비한 인물로 평가받고 있다.

 한편 강철구 전 부시장은 경북도 정기인사에 따라 1일자로 경북대학교 지역협력관으로 자리를 옮겼다.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1372호입력 : 2019년 01월 04일
- Copyrights ⓒ(주)경주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셔블&서울·경주사람들
문화·행사
경주오디세이
포토뉴스
건강
사설
독자기고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7,636
오늘 방문자 수 : 7,017
총 방문자 수 : 545,777,605
상호: (주)경주신문사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주)경주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