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9-23 오후 05:21:2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통합검색
뉴스 > 자치·행정

경주지역 도의원 4명 원자력대책특위서 활동

박승직 도의원, 특위 위원장으로 선출
“원전산업 경제적 피해 종합대책 마련”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18년 09월 14일

경주지역 도의원 4명이 모두 경북도의회 5개 특별위원회 중 원자력대책특별위원회 위원으로 선임됐다.
특히 박승직 의원은 원자력대책특위 위원장으로 선출됐다.

경북도의회는 13일 제303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를 열고 도정현안을 집중적으로 다루기 위한 특별위원회 5개를 구성했다.
원자력대책특위를 비롯해 저출산·고령화대책특위, 독도수호특위, 지진대책특위, 통합공항이전특위 등이다.

원자력대책특위는 정부의 에너지전환 정책에 따른 사회적·경제적 피해대책 마련과 현재 가동 중인 원자력발전소의 운영상 안전관리 체계를 상시 점검하는 등 관련 대책을 종합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구성됐다.
이날 원자력대책특위는 위원장에 박승직, 부위원장 남용대(울진)를 비롯해 배진석(경주), 박차양(경주), 최병준(경주), 이춘우(영천), 조주홍(영덕), 신효광(청송), 김준열(구미) 의원 등 총 9명으로 구성했다.

박승직 원자력대책특위 위원장은 “정부 제8차 전력수급기본계획에 따라 월성1호기 조기 폐쇄 및 신규 원전 건설백지화 등 에너지정책이 전환되고 있어 지역 원전산업의 막대한 경제적 피해가 예상되고 있다”면서 “원자력대책특위는 원자력발전소의 운영상 안전관리 체계를 상시 점검해 도민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지역 원전산업의 경제적 피해에 따른 종합적 대책을 마련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18년 09월 14일
- Copyrights ⓒ(주)경주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주오디세이
경주라이프
경주의 풍광,우리의 기억들
포토뉴스
경주사람들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주신문사 소개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구독신청 기사제보 청소년보호정책 윤리강령 편집규약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65,992
오늘 방문자 수 : 22,921
총 방문자 수 : 166,738,674
상호: (주)경주신문사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주)경주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