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2-13 오후 05:36:5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자치·행정

시민안전 최우선, 원전 철저한 감시체계 구축

주낙영 경주시장, 월성원전․방폐장민간환경감시위원회 정기회의서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18년 08월 01일
↑↑ 주낙영 경주시장이 시민안전을 최우선하는 민간감시기구의 체계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원전의 안전성을 아무리 강조해도 사고 위험성이 존재하는 만큼 시민안전을 최우선으로 철저한 감시체계를 구축해 나가겠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31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민선7기 출범 후 처음으로 열린 월성원전·방폐장민간환경감시위원회 제51차 정기회의에서 이 같이 밝혔다.

주 시장은 “원전 6기와 방폐장 운영을 통해 국가전력정책에 기여하고, 이를 통해 국가경제발전과 지역경제를 지탱하는데 큰 도움이 된 것은 사실”이라면서 “하지만 시민의 안전과 생명이 무엇보다 중요하며, 안전이 담보되지 않으면 의미가 없다”고 말했다.
또 “최근 냉각수 유출로 인한 시민의 걱정에서 보듯, 아무리 안전을 강조하더라고 사고의 위험성은 항상 있을 수 있다”며 “경주시와 민간감시기구가 보다 적극적인 의지를 갖고 철저한 감시체계를 구축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시민 안전을 담보할 수 있는 각종 시설, 인력 등 부족한 부분을 보완하고, 방사능 방재교육과 유사시 대피계획 등 교육과 훈련에 내실을 다지겠다”며 “주민을 대표하는 감시기구도 소통과 공감으로 주민 의견 수렴에 더욱 철저를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특히 주 시장은 “민선7기 시민과 약속한 원전 안전성 검증을 위한 감시시스템 구축을 통해 시민이 걱정 없이 믿고 안심할 수 있는 안전 도시 건설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민선7기 출범 후 첫 월성원전·방폐장민간환경감시위원회 제51차 정기회의가 31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이날 정기회의는 위원장인 주낙영 경주시장, 김남용 부위원장을 비롯해 신임 위원으로 위촉된 이병원 경제산업국장과 임활, 한영태, 김동해 시의원 등 21명의 감시위원, 월성원자력본부 및 한국원자력환경공단 관계자가 참석했다.

지난 회의결과 보고, 2018년도 상반기 감시기구 사업계획 대비 실적 보고, 2018년도 감시기구 예산 확정 및 추경(안) 보고에 이어 감시위원회 활동 개선방안에 대한 논의가 이어졌다.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18년 08월 01일
- Copyrights ⓒ(주)경주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주오디세이
경주라이프
경주의 풍광,우리의 기억들
포토뉴스
경주사람들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7,885
오늘 방문자 수 : 916
총 방문자 수 : 477,011,931
상호: (주)경주신문사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주)경주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