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0-19 오전 10:50:2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통합검색
뉴스 > 사설

가을 수확철 농기계사고 각별히 주의하자


이성주 기자 / lsj@gjnews.com1360호입력 : 2018년 10월 11일
최근 농번기 농기계사고가 급증하고 있어 사용자에 대한 안전교육은 물론 농기구 사용 농업인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경북도에 따르면 작년 한 해 동안 도내에서는 838명이 농기계에 의한 안전사고가 발생해 49명이 사망한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봄철 농사가 시작되는 4~6월에 36%인 298명, 가을 수확철인 8~10월에 33%인 276명이 농기계사고를 입은 것으로 나타났다.

농기계 기종별로는 경운기에 의한 사망자가 전체 49명중 38명(78%)으로 가장 많았으며 트랙터 4명(8%), 농약살포기(SS기) 2명(4%), 기타 5명(10%) 순이다. 사망자연령별로는 70대이상이 30명(61%)으로 가장 많았고, 60대 13명(27%), 50대 5명(10%), 40대 이하 1명(2%)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60대 이상 노인들의 사망률이 88%로 높게 나타났는데, 이는 농촌지역의 급속한 노령화와 위험 대처능력이 떨어진 노인들의 안전사고가 사망사고로 연결되는 경우가 많았다는 것을 보여준다.

문제는 작년 한 해 동안 많은 농기계 사고에도 불구하고 올해도 여전히 줄어들지 않고 있다는 점이다. 자료에 따르면 올해는 가을 수확철에 들어가기도 전에 벌써 629명이 농기계 사고를 입었으며, 그 중에 40명이 안타까운 목숨을 잃었다. 이처럼 특정시기에 농기계 안전사고가 집중되는 이유는 농촌지역의 인구감소로 농기계 사용량이 증가하는 반면 작업자의 노령화로 인해 기계 조작 미숙과 부주의에 따른 것으로 전문가들은 보고 있다.

경주지역 농촌도 항상 농기계사고에 노출돼 있다. 지역이 넓고 단위부락이 흩어져 있어 농기계를 이용하지 않고는 이동하거나 농사를 짓기 어려운 형편이다. 특히 읍면 농촌지역 대부분은 65세 이상인구가 이미 60%를 넘어섰으며 이들이 수확철 농사일을 도맡아야 하는 실정이다.

농촌 고령화로 인해 농기계사고가 빈번하다고는 하지만 농기계 조작에 대한 충분한 사전교육과 안전수칙준수를 생활화하도록 한다면 농기계로 인해 일어나는 안타까운 사고는 충분히 방지할 수 있다고 본다. 

따라서 관계기관에서는 농기계안전점검, 농기계 음주운전 금지, 교통법규준수 등 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는 안전교육을 정기적이고 체계적으로 실시하는 것이 필요하다. 특히 이통장 회의, 농업인 회의 때 농기계사고 사례교육과 예방교육을 정례화 하고, 노인들의 주 생활 공간인 경로당을 통해 광범위한 홍보를 실시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라 사료된다.
이성주 기자 / lsj@gjnews.com1360호입력 : 2018년 10월 11일
- Copyrights ⓒ(주)경주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주오디세이
경주라이프
경주의 풍광,우리의 기억들
포토뉴스
경주사람들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주신문사 소개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구독신청 기사제보 청소년보호정책 윤리강령 편집규약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9,660
오늘 방문자 수 : 19,682
총 방문자 수 : 389,591,990
상호: (주)경주신문사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주)경주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