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1-30 오후 07:30:3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자치·행정

경주 강동면 유역 ‘형산강 역사문화관광공원’ 준공

역사문화가 살아 숨 쉬는 친수공간 조성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20년 11월 20일
↑↑ 경주시는 20일 형산강 역사문화관광공원 준공식을 개최했다.

조선시대 3대 보부상 장터였던 강동면 유금리 유역에 ‘형산강 역사문화관광공원’이 준공했다.
경주시는 20일 주낙영 시장과 이강덕 포항시장, 경주·포항 시의원, 강동면민을 비롯한 경주·포항시민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준공식을 가졌다.

형산강 역사문화관광공원은 포항-경주 양 도시가 지난 2015년 2월 상생협약을 체결한 형산강 프로젝트 사업 중 하나다.

이번에 준공한 역사문화관광공원은 지난 2015년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강동면 유금리 옛 부조장터 일원 1만8000㎡ 부지에 국비 등 사업비 28억원을 들여 조성했다.
잔디광장과 상생마당, 쉼터, 초화원, 전망대, 산책로, 화장실 등을 갖췄다.

과거 융성했던 부조장의 명성과 역사를 되새기고 지역 고유의 정체성을 회복하기 위한 경주·포항 접경지역 상생벨트조성사업 가운데 핵심 사업으로, 양 도시 간 생활문화 교류에 역점을 두고 추진됐다.
친수공간을 활용한 시민들의 휴식공간이자 지역축제 등을 개최하는 문화공간, 그리고 새로운 친수생태 역사문화 관광지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강동면 유금리 형산강 유역은 조선시대 3대 보부상 장터로 황포돛배와 객점, 여관, 창고 등을 갖춰 전국 각지에서 상인들이 모여들어 활발한 교류가 펼쳐진 정치·경제·사회·문화의 중심지 역할을 했다고 전해진다.

시는 향후 양동마을과 포항 연일 부조장터 등과 연계해 공원 옆에 위치한 형산·제산 트래킹 코스를 개발하는 등 관광 인프라를 구축해 이 일대를 새로운 역사문화 관광벨트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주낙영 시장은 “이번 공원 조성으로 옛 선조의 발자취가 깃든 활발한 교류의 중심지였던 유금리 일대를 과거와 현대를 아우르는 문화체험 관광명소로 육성해 지역의 관광산업을 더욱 활성화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형산강 역사문화관광공원 전경.

이상욱 기자 / lsw8621@hanmail.net입력 : 2020년 11월 20일
- Copyrights ⓒ경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기획-정체성 잃은 경주공립미술관
경주오디세이
경주라이프
포토뉴스
기획특집
사회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3,057
오늘 방문자 수 : 28,908
총 방문자 수 : 3,763,067,889
상호: 경주신문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경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