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6-27 오후 07:11:1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INTERVIEW 종합 출향인소식 SNS는 즐거워 학교소식 인사 경주 동아리 탐방
INTERVIEW
  최종편집 : 2019-06-27 오후 07:11:12
출력 :
[셔블&서울,경주사람들]
‘아주 특별한’ 기업가 (주)지산 한주식 회장-국내 최대 물류업자, 부동산 형질변경사업 전문가…, 탁월한 사회사업가
12시 ㈜지산의 점심시간, 비서 공OO씨가 한주식 회장에게 다가와 오늘은 비지찌개 전문인 OO식당에 예약됐는데 손님과 함께 오시겠느냐고 묻는다. 한주식 회장, 당연한 듯, 그러마 하고 기자를 이끌고 식당으로 간다..
박근영 기자 : 2019년 06월 27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경주발명가들 꿈 지켜주는 황병도 변리사-발명은 주변의 불편함 고치려는 자세에서 시작, 업무에서 경비 줄이는 것에 대한 관심이 중요
‘발명은 누구나 할 수 있지만 새로 만들었다고 아무 것이나 특허를 받을 수 있는 것은 아니다’ 마침 기자가 무언가 발명한 아이템이 있어 황병도 변리사에게 문의했을 때 받은 답변이다. 발명이 특허의 요건을 ..
박근영 기자 : 2019년 06월 20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세계탁구사의 마에스트로 강문수 감독-본지, 대한민국 탁구 신화 강문수 감독 자서전 출간 전격 합의
탁구가 축구나 야구 같은 인기종목이었다면 ‘강문수’라는 이름의 가치는 어느 정도일까? 대한민국 탁구사에서 가장 오랜 기간 국가대표 감독 및 총감독을 역임했고 가장 눈부신 성과를 냈다는 차원에서 보면 축..
박근영 기자 : 2019년 06월 13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황성동 고기집 ‘만석정’ 허동욱 사장-“한우 최대 생산지 경주다운 고기집을 만들었습니다”
경주에선 어지간하면 돼지고기 먹을 돈으로 소고기 사먹는다는 말을 하곤 한다. 우리나라 제일의 한우 생산지로서 질 좋은 소고기가 많이 상대적으로 저렴하게 유통되고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막상 마땅한 고기집 ..
박근영 기자 : 2019년 06월 05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2]모범적 출향모임 경주중·고 서울 동창회
경주중고등학교 서울동창회(이하 ‘동창회’)는 자타가 공인하는 대표적인 경주출향인 단체다. 인원수만 해도 명부상 등록된 동문 수가 무려 5000여명. 마지막 제작한 2016년 명부에는 중학교 1회 졸업생부터 중6..
박근영 기자 : 2019년 06월 05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셔블&서울, 경주사람들[23]키덜트 뮤지엄 김동일 관장
“경주에 유적 빼고 뭐가 있어요?” 경주에 색다른 볼거리가 없다는 사람들의 섣부른 질문이다. 이들이 키덜트 뮤지엄을 방문한다면 그 질문이 이런 탄성으로 바뀔지 모른다. “경주에 이런 곳이 있었군요!” ..
박근영 기자 : 2019년 05월 30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22]정치인 VS 학자∼서예가…, 정종섭 국회의원-남령 선생 서예전 찾아 먹향 담은 고담준론
지난 16일 오후 5시경 인사동 한국미술관 3층, 남령 최병익 선생의 회갑기념 전시실에 경주출신 정종섭 국회의원(대구 동구갑·서예가·전서울대교수·법학대학원원장)이 조용하게 방문했다. 전시실에는 몇몇 관..
박근영 기자 : 2019년 05월 23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21]시인 조희길 선생-서울 시인이 경주 선비와 통하면 벌어지는 일
전문 경영인이자 세계문학상 수상에 빛나는 시인 조희길 선생, 중봉(中鋒)의 경지에 이르러 붓의 묘리를 유감없이 떨치는 선비 서예가 남령 최병익 선생. 서울과 경주에서 제각각 활동 중인 두 거장이 지난 8일 오후..
박근영 기자 : 2019년 05월 16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20]스마트 시티형 도시계획 정책 전문가 정승현 박사-“경주시, 스마트 시티 초보단계 진입도 못해”
“경주는 아쉽게도 스마트 시티의 초보단계로도 진입하지 못한 것 같습니다” 스마트 시티(Smart city), 해석하면 ‘똑똑한 도시’, ‘지혜로운 도시’ 정도로 해석할 수 있는 이 개념은 최근 지방자치단체들이 가..
박근영 기자 : 2019년 05월 09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19]GIS분야 최강기업 이끄는 김인현 대표이사-‘한국공간정보통신’ 4차 산업혁명 선두주자로 자리매김
GIS(Geographic Information System-지리정보시스템)로 통칭되는 공간정보기술은 기술은 우리 생활과 매우 밀접하다. 거대한 조선소부터 초정밀을 요하는 반도체 산업에 이르기까지 공간정보기술이 미치는 중요성은 ..
박근영 기자 : 2019년 05월 02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18]중봉 향한 치열한 정진, 남령 최병익 선생
사방이 산자락으로 막혀 온전한 분지를 이룬 현곡면 분지의 한가운데 지점, 필소헌(筆笑軒)이란 당호의 아담한 주택을 들어서니 밖에서 보기보다 훨씬 넓은 서실이 펼쳐지고 사방에 글씨와 그림이 걸려있다. 추사..
박근영 기자 : 2019년 04월 25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17]이회창 전 총재의 최측근 이채관 씨-“좋은 정치풍토, ‘경주종가정치’ 위해 정치여정 바치겠습니다”
10년 전인 2009년 4월, 제18대 국회의원 경주 재선거 당시 40대의 한 후보자가 힘겨운 선거전을 치르고 있었다. 김모 의원의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인한 자격박탈로 치러진 재선거에 출사표를 던진 후보 중에 젊었던 ..
박근영 기자 : 2019년 04월 18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16]경주여고 출신 김진희 씨, 故김성도 선생 대 이은 독도 지킴이!!
독도는 우리나라 가장 동쪽의 섬으로 삼국시대 신라 지증왕 13년 (512년) 우산국이 신라에 귀속된 것을 기점으로 고려 태조, 현종 조의 울릉도에 관한 사실(史實) 조선 태종 17년(1417년) 왜구 출현으로 주민 쇄한정..
박근영 기자 : 2019년 04월 11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15]평생을 남산에 바친 영원한 남산지킴이 김구석 소장-남산, 제대로 알고 계시나요?
경주에는 많은 역사 유적지와 관광지가 널려 있지만 관광객들의 발길이 미치는 곳은 유명관광지를 제외하고는 의외로 많지 않고 대부분 지역은 사각지대(死角地帶)라 해도 지나치지 않다. 그중 대표적인 곳이 남산..
박근영 기자 : 2019년 04월 04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14]‘산 너머 남촌’에는 ‘누부야’가 요리하기에…
한국관광학회 명예회장 변우희 교수(경주대)와 동생인 동의대학교 변성희 교수 형제는 입맛이 까다롭기로 소문난 형제다. 두 사람은 특히 전국 축제를 다니며 지역마다 유명하고 고급스런 맛집을 꿰고 다니다시피 하..
박근영 기자 : 2019년 03월 28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13]매화도의 일인자 남리 최영조 화백-매화향기 끝에서 진한 예술을 만나다
남리(南里) 최영조 화백의 서울 인사아트센터 전시회(3월 13일~18일)를 찾는 사람들이 숨을 죽인다. 120호 넓은 화폭에 바다가 열렸고 안개 속에 섬이 떠 있고 그 앞으로 아웃 포커스 된 선명한 매화들이 하늘거린다..
박근영 기자 : 2019년 03월 21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12]‘얀’에 오면 사람향기 진한 커피를 맛볼 수 있다
이것은 실화. 2012년 11월 겨울, 8명의 제각기 다른 분야의 낯선 인물들이 성건동 어느 주점에서 모였다. K연구소 P소장, H정책정보연구원 B원장, K회관 Y관장, 이 기사를 쓰고 있는 기자 등 경주의 내로라하는 문화..
박근영 기자 : 2019년 03월 14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11]인생 60년·도예 30년, 세계 누비던 ‘이종능’ 작가-마침내 고향 예술혼에 비춰 보려는 토흔의 바람
우리나라 도예사(陶藝史)에서 지산(芝山) 이종능 작가를 능가할 만큼 도전적이고 그런 한편 성공적인 작가를 찾기란 쉽지 않다. 토기(土器)에서 도기(陶器)로 도기가 청자, 분청자, 백자, 청화백자 등으로 진화하는 ..
박근영 기자 : 2019년 03월 07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10]유로빌 펜션 & 열대과일 농장주 이광식 사장-열대 과일로 경주농업의 내일을 준비
“우리나라도 이미 아열대성 기후대에 접어들고 있습니다. 기후에 맞춰 농작물이 바뀌지 않으면 농촌과 농민은 쇠퇴할 수밖에 없습니다” 북군동에서 1800평의 대형 비닐하우스를 세우고 파파야와 바나나, 파인애..
박근영 기자 : 2019년 02월 28일
[셔블&서울,경주사람들]
[9]서라벌한정식 신동구 사장-“통일신라 서라벌의 맛을 세계에 전하겠습니다”
서울 서초구 법원 검찰청 근처 빌딩 1층에 경주사람들 눈에 쏙 들어오는 상호가 있다. ‘서라벌 한정식’ 허구 많은 이름 중에 하필 ‘서라벌’이라고 지었을까 궁금하겠지만 답은 너무 쉽다. 이 한정식당의 사장..
박근영 기자 : 2019년 02월 21일
   [1]  [2]    
 
경주in스타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셔블&서울경주사람들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8,878
오늘 방문자 수 : 28,259
총 방문자 수 : 964,859,695
상호: (주)경주신문사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주)경주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