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6-26 오후 02:40:0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INTERVIEW 종합 출향인소식 SNS는 즐거워 학교소식 인사 경주 동아리 탐방
INTERVIEW
  최종편집 : 2019-06-26 오후 02:40:03
출력 :
[경주in스타]
행복한 세무사 이규섭 씨-“어려운 이웃 위해 베풀고 나누며 섬기는 삶 살아가겠다”
까마득한 그 옛날 끼니도 겨우 때우던 춘궁기 코흘리개 철부지 어린 시절, 몸이 약했던 그는 열 살의 늦은 나이에 초등학교에 입학했다. 청운의 부푼 꿈을 안고 낯선 서울에 올라가 공부하던 중 일찍 아버지를 여의..
오선아 기자 : 2019년 06월 20일
[경주in스타]
웹툰작가 천명기 씨-“언젠가 경주를 배경으로 만화를 그리고 싶습니다”
교촌한옥마을, 황성공원 행사장... 인물의 특징을 콕 집어 표현하는 캐리커처를 그리는 만화가를 간혹 만날 수 있다. 시사만화가, 웹툰작가 등으로 활동하고 있는 경주출신의 천명기 작가다. 산내면 우라리 출신인 ..
엄태권 기자 : 2019년 06월 13일
[경주in스타]
배우 겸 가수 박보결 씨-“관객과 호흡하고 소통하는 삶 무대의 삶은 정말 재밌고, 보람돼”
무대에 설 때면 늘 설레고 감사하고 행복하다는 그녀. 연극, 뮤지컬, 오페라, 악극 등 지역에서 30여년간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통해 꾸준한 사랑을 받아온 배우 박보결(51) 씨다. 대학 시절 우연히 들어간 연극..
오선아 기자 : 2019년 06월 05일
[경주in스타]
지역관광 지속가능을 연구하는 임지은 관광두레PD
관광이란 더 이상 여행지에서 보고, 먹고, 자는 것에서 끝나지 않는다. 이제는 직접 보고, 만지고, 즐기는 체험문화로 관광사업의 트렌드가 넘어가고 있다. 지역에서는 흔한 물건도 관광객들에게는 지역의 특산품..
이재욱 기자 : 2019년 05월 30일
[경주in스타]
경주중·고 총동창회 김달수 전 회장
2017년 경주중·고등학교 총동창회 회장을 역임한 김달수 씨의 고향 경주와 모교 사랑은 특별하다. 회장 재임 당시는 동문들의 모교에 대한 사랑, 관심, 열정 등이 많이 식어 있었다. 특히 2013년 재 창단된 경주..
엄태권 기자 : 2019년 05월 23일
[경주in스타]
아동보육시설 대자원 조영제 원장-“할아버지의 뜻 이어나가겠습니다”
“상처받은 아이들의 마음 조금이라도 빨리 치유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천북면 산자락에 자리 잡고 있는 사회복지법인 일성복지재단 대자원. 대자원은 1953년 10월 26일 고 일성 조인좌(1902. 11. 26~..
엄태권 기자 : 2019년 05월 16일
[경주in스타]
(사)계림국악예술원 원장 국악인 권 정
“경주에서 국악인으로 산다는 것은 참 행복한 일이에요. 경주는 천혜의 자연경관과 과거, 현재가 어우러진 고택의 운치가 더해져 어디든 훌륭한 무대가 되죠. 내면의 흥을 끌어올리기에도 충분한 곳입니다” 전통..
오선아 기자 : 2019년 05월 09일
[경주in스타]
김태훈 작가- 송피문과 다기의 만남!
본지는 창간 30주년을 맞아 사람이 중심이 되는 보도를 강화하고자 합니다. 연령과 성별에 관계없이 지역에서 자신의 길을 묵묵히 걸어가고 있는 인물들을 소개하며 사람 사는 경주의 모습을 담아내도록 노력하겠습..
엄태권 기자 : 2019년 05월 02일
[경주in스타]
품아람 농원 김인수 대표
최근 전국적으로 귀농과 귀촌을 위해 농촌으로 향하는 사람들이 증가하고 있다. 이에 각 지자체들도 감소하는 농촌 인구 증가를 위해 다양한 귀농·귀촌 지원 정책을 펼치며 조용한 경쟁을 벌이는 실정. 경주에도 ..
엄태권 기자 : 2019년 04월 25일
[경주in스타]
청년 서예가 도홍 김상지 씨
소중한 문화유산 서예를 지키며 꿋꿋하게 한길을 걸어온 이가 있다. 2018년 제29회 청남서예대상 전국휘호대회 대상, 2019년 제39회 전국서도민전에서 대상을 받으며 두각을 드러내고 있는 청년서예가 도홍 김상지 ..
오선아 기자 : 2019년 04월 11일
[경주in스타]
1세대 프라모델 모형사 김시준 씨
“프라모델은 장난감이 아닙니다. 이제는 예술의 한 장르에 속한다고 봐야합니다” 지역에서 모형사로 활동하고 있는 김시준 씨의 말이다. 영어로 아이와 어른의 합성어인 키덜트. 이들을 타겟으로 하는 키덜트..
이재욱 기자 : 2019년 04월 04일
1
 
경주in스타
문화·행사
금요연재
포토뉴스
셔블&서울경주사람들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8,878
오늘 방문자 수 : 7,984
총 방문자 수 : 964,839,420
상호: (주)경주신문사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주)경주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