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0-19 오후 07:08:0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통합검색
INTERVIEW
  최종편집 : 2018-10-19 오후 07:08:05
출력 :
[INTERVIEW]
문화예술 향기 나누는 ‘카페 바흐’ 최병한 카페지기
지역에도 다양한 카페들이 있고 또, 하루가 멀다하고 우후죽순처럼 새로 생기고 있다. 그 중 동화속 집들 같은 펜션 촌으로 유명한 경주시 하동에는 카페에 문화예술을 접목한 곳이 있다. 바로 ‘카페 바흐(CAFE ..
선애경 문화전문 기자 : 2018년 10월 18일
[INTERVIEW]
신라문화제의 꽃, 선덕여왕으로 선발된 김규연 양
신라문화제 기간동안 신라고취대와 선덕여왕, 화랑과 원화, 기수, 무용수, 신라군사, 궁녀, 풍물단과 행렬참가자들이 화려하고 다양한 신라의상을 차려입고 퍼레이드를 선보였다. 첨성대 축조에 참여하는 선덕여왕..
오선아 기자 : 2018년 10월 11일
[INTERVIEW]
“경주소방서의 저력을 보여주고 오겠습니다”
경주소방서 소방관 8명이 9일부터 17일까지 충주시 일원에서 63개국 75개 종목, 6600여 명의 소방관들이 참가하는 제13회 충주세계소방관경기대회에 참가한다. 충주세계소방관경기대회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이..
이재욱 기자 : 2018년 09월 06일
[INTERVIEW]
경주 청년 농부들의 힘찬 첫걸음, ‘경주청년팜’
청년 창업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지역 청년들이 조금은 특별한 창업의 첫발을 내딛었다. 지난 10일 농업회사법인 ㈜경주청년팜(대표 이태영, 이하 경주청년팜)은 양북면 골굴사 입구에 자리한 ‘the..
엄태권 기자 : 2018년 08월 23일
[INTERVIEW]
1960년대 경주에 혜성처럼 나타난 사진사,박성자 여사
“50년 넘는 시간동안 모아둔 사진 관련 자료와 기억들을 모아 꼭 전시관을 만들고 싶었습니다. 세월이 너무 빨리 흘러 아직 그 꿈을 펼치진 못했지만 모아둔 자료들을 썩히기는 아까운 일이지요. 이 많은 자료들이 ..
선애경 문화전문 기자 : 2018년 08월 23일
[INTERVIEW]
투박하고 자유로운 느낌의 분청, ‘대왕도예’
경주프리마켓 ‘봉황장터’에서 분청사기만을 고집하는 곳 ‘대왕도예’. 도자기를 27년 이상 만들고 있는 대왕도예 김종대(53)·박옥자(50) 씨 부부는 “도예작업은 힘들지만 보람을 느낄 수 있습니다”라고 말했..
엄태권 기자 : 2018년 08월 23일
[INTERVIEW]
아름다운 탄생석으로 나만의 액세서리를! ‘헬로! 리로’
“손님들이 액세서리를 통해 행복하고 건강했으면 좋겠어요” 경주프리마켓 ‘봉황장터’에서 천연석 액세서리를 만들고 있는 김혜련(30) 대표의 ‘Hello! RY-LO’에서는 나만의 아름다운 액세서리를 마련할 수 ..
엄태권 기자 : 2018년 08월 14일
[INTERVIEW]
[신간] 현대자동차에서 근무한 의사의 솔직한 이야기
뙤약볕이 내리쬐는 여름, 휴가철이 다가오고 있다. 휴가지에서 혹은 에어컨 바람이 시원한 실내에서 가볍게 읽을 책을 찾는다면, 친숙하지만 잘 알지는 못하는 한 회사에 대한 이 이야기는 어떨까? 내로라하는 대형 ..
오선아 기자 : 2018년 07월 27일
[INTERVIEW]
경주에서 열정 불태우며 작품 그리는 이천우 화백
한국화가 지니는 본래의 전형을 오늘날의 그것으로 갱신하고 보편성을 구하는 화가가 있다. 고 정점식 계명대 교수가 ‘이들 작품에서 느끼는 푹신한 촉감은 어머니의 품과 같은 우리들의 잃었던 자연의 그것’이라..
선애경 문화전문 기자 : 2018년 07월 26일
[INTERVIEW]
“시민만 바라보는 시의회 이끌어 나가겠다”
[인터뷰]윤병길 경주시의회 의장 “경주시민들에게 다가가는 의회, 화합된 의회, 신뢰받는 의회가 되도록 열과 성을 다하고, 오직 시민만 바라보는 의회로 이끌어 나가겠습니다” 윤병길 의원(사선거구, 용강·천..
이상욱 기자 : 2018년 07월 12일
[INTERVIEW]
(사)한국연극협회 경주지부 신임지부장 이현민 씨 선출-“회원들과 상시 소통으로 다양한 방법 함께 모색해 더 건강한 연극협회로 거듭 나겠습니다”
‘좋은 배우가 되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인간이 되는 것은 더 어렵다. 나는 죽기 전에 두 가지 다 이루고 싶다’ 배우 제임스 딘의 말이다. 지금 그에게 제일 와 닿는 말이라고도 한다. 이현민(49) 씨가 지난..
오선아 기자 : 2018년 07월 12일
[INTERVIEW]
도예, 완벽을 위한 끊임없는 작업 ‘토청도예’
“도예작품은 완성이란 없는 거 같아요. 작품 완성 후 살펴보면 어딘가 부족한 부분이 있어 매전 완벽한 작품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습니다”
엄태권 기자 : 2018년 07월 01일
[INTERVIEW]
희망의편지 연재 마친 경주제일교회 정영택 목사
교회와 지역사회의 변화와 성장을 추구하는 경주제일교회 정영택(70) 담임목사가 본지에 15년간 게재한 ‘정영택 목사가 띄우는 희망의 편지’ 연재를 마쳤다. 지난 제1343호를 끝으로 막을 내린 것이다. 2004년 8월..
선애경 문화전문 기자 : 2018년 06월 07일
[INTERVIEW]
경주프리마켓 ‘봉황장터’의 셀러(9)-전통 장니 공예 기술, 생필품으로 재탄생하다 ‘영다포’
1여 년 전부터 지인의 권유로 경주 프리마켓 봉황장터에 나오기 시작했다는 ‘영다포’의 황재영(51) 대표. 우리나라에서도 좀처럼 보기 힘든 장니 공예로 작품을 만들고 있는 황재영 대표는 28여 년 세월 동안 작..
엄태권 기자 : 2018년 06월 07일
[INTERVIEW]
경주프리마켓 ‘봉황장터’의 셀러(8)-일식 전문가가 만드는 바삭한 튀김 ‘신<信>구루마’
“일식 전문점에서 주방장으로, 그리고 직접 가게 운영도 했었죠. 17년 정도 일식 요리를 해오고 있는 셈이죠” 경주 프리마켓 ‘봉황장터’의 푸드트럭 ‘신구루마’의 최재신(39) 대표는 일반적인 푸드트럭의 대..
엄태권 기자 : 2018년 05월 24일
[INTERVIEW]
“배움 앞에서는 나이도 건강도 핑계일 뿐이죠”
“TV에서 검정고시를 90이란 나이에 합격하고도 계속해서 배움을 놓지 않는 모습에 충격을 받았습니다. 바로 다음 날 한림야간학교를 찾아가 공부를 시작했죠” 경북 최고령자로 고등학교 검정고시에 합격한 김중..
이필혁 기자 : 2018년 05월 17일
[INTERVIEW]
경주프리마켓 ‘봉황장터’의 셀러(7)-건강한 간식을 드려요 ‘공주네 수제청’
“아이들에게 간식으로 만들기 시작했는데 이제 일부가 됐어요” 경주 프리마켓 ‘봉황장터’에는 건강한 간식을 판매하고 있는 곳이 있다. 바로 ‘공주네 수제청’. 과일을 사탕수수원당에 절여 만드는 수제청..
엄태권 기자 : 2018년 05월 17일
[INTERVIEW]
경주가 낳은 국립박물관재단 최정필 이사장
한국박물관협회가 제21회 자랑스러운 박물관인상 원로 부분에 최정필 한국박물관재단이사장을 선정했다.최 이사장은 아시아.유럽박물관네트워크(ASEMUS) 집행위원과 부회장 등으로 활동하며 국내 박물관과 유럽 박물..
경주신문 기자 : 2018년 05월 15일
[INTERVIEW]
경주프리마켓 ‘봉황장터’의 셀러(6)-수수한 매력 뽐내는 ‘들꽃갤러리’
“언젠가 꽃들이 핀 작은 정원이 있는 갤러리를 운영하고 싶어요. 이런 일들을 하시는 분은 누구나 그렇겠지만요” 수수한 매력을 가진 ‘들꽃갤러리’의 다양한 생필품들이 지나가는 관광객의 시선을 잡는다. ..
엄태권 기자 : 2018년 05월 10일
[INTERVIEW]
예술가의 작품속에 담은 경주 [1] 캘리그래퍼 최정희 작가 ‘경주의 감성을 손 글씨로 풀어내다’
“글씨는 사람의 마음을 담아내는 일이라 생각합니다. 아름다운 글을 쓰면서 제 마음이 행복해지고 위로를 받아요. 글을 읽는 사람들은 그 아름다움에서 위안을 찾게 되고 눈으로 즐거움을 덧그리고 마음의 평안을 ..
오선아 기자 : 2018년 05월 03일
   [1]  [2] [3] [4] [5] [6] [7] [8] [9] [10]       
 
경주오디세이
경주라이프
경주의 풍광,우리의 기억들
포토뉴스
경주사람들
사설
칼럼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주신문사 소개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구독신청 기사제보 청소년보호정책 윤리강령 편집규약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9,660
오늘 방문자 수 : 38,283
총 방문자 수 : 389,610,591
상호: (주)경주신문사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Copyright ⓒ (주)경주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