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18-01-17 오후 06:52:5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설칼럼경주논단경주만사문화단상경주만평희망의 편지기자의 눈택시 안에서 보는 세상오래들여다 보는 단편들
희망의 편지
전체기사
커뮤니티
나도한마디
공지사항
알립니다
알뜰정보
시안방
 
오피니언 > 희망의 편지 최종편집 : 2018-01-11 오전 11:56:37 |
출력 :
[희망의 편지]감동!
우리가 “감동받았다.” 그때가 어떤 때입니까? 작은 일입니까? 큰 일입니까? 감동은 상대가 나에게 해준 아주 작은 친절 속에 있습니다. 우리는 매사를 자기중심적으..
경주신문 기자 : 2018년 01월 11일
[희망의 편지]청지기
모든 사람에게 공평하게 매일매일 24시간이 주어집니다. 24시간은 1440분입니다. 매일매일 1440만원씩 통장에 입금된다면 어떻겠습니까? 우리에게 맡겨진 24시간, 1440..
경주신문 기자 : 2018년 01월 04일
[희망의 편지]새해인가?
새해입니까? 무엇이 새로워졌습니까? 새로워진 것은 없는데.... 새해라니 부끄럽습니다. 정말 마음을 새롭게 하고, 습관을 새롭게 하여 사는 것이 새로움이 되게 합..
경주신문 기자 : 2017년 12월 28일
[희망의 편지]또 한해가 저무는데!
감사합시다! 성찰합시다! 도전합시다! 경주신문 독자 여러분 새해에는 맑은 정신으로 의로움과 사랑함이 넘치기를 기도합니다.
경주신문 기자 : 2017년 12월 21일
[희망의 편지]춥지만 따뜻한 겨울로!
춥지요? 엄청 춥죠! 모든 것을 얼어 붙이지만 그 얼음을 녹이는 따뜻함도 있습니다. 아무리 추워도 양지바른 곳이 있듯이.... 자선냄비, 사랑의 김장, 찾아가는 콘서..
경주신문 기자 : 2017년 12월 14일
[희망의 편지]왜곡된 산타클로스
산타클로스의 원래 인름은 니콜라스입니다. 270년 출생, 343년경에 죽은 기독교 지도자입니다. 그는 가난한 사람, 나그네, 심지어 도둑, 가난한 학생들, 빈민가 사람들..
경주신문 기자 : 2017년 12월 07일
[희망의 편지]희망
희망! 소망! 바램! 언제 들어도 싱그러움을 주는 단어입니다. 아주 간단하게 “희망”은 가난한 자들의 양식이라고 하지 않습니까? 가난한 사람들이 갖고 있는 아주 소..
경주신문 기자 : 2017년 11월 30일
[희망의 편지]준비하는 삶
준비! 언제나 현재적이며 미래적입니다. 그래서 준비가 중요합니다. 눈에 보이는 겨우살이 준비도 중요하지만 마음의 준비가 더 중요합니다. 영원을 준비하는 마음,..
경주신문 기자 : 2017년 11월 23일
[희망의 편지]믿음?
올해 단풍은 더 아름답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 아름다운 단풍들이 흩날리며 떨어짐을 보면서 문득, 무얼 믿고 저리도 떨어지나 하는 생각을 해봤습니다. 희망을 믿나..
경주신문 기자 : 2017년 11월 16일
[희망의 편지]세계문화엑스포
문화는, 역사성, 보편성, 가치적이어야 합니다. 아무리 좋아도 역사적 검증이 불가능하거나 도덕성이 떨어지거나 가치가 보편적으로 공유되지 못하면 문화가 될 수 ..
경주신문 기자 : 2017년 11월 09일
[희망의 편지]세계문화유산 총회
아시아에서는 처음으로 세계문화유산 총회가 경주에서 열렸습니다. 세계에 내놓을 수 있는 문화유산이 있다는 것. 얼마나 자랑스럽습니까? 문제는, 지금 우리가 물려줄..
경주신문 기자 : 2017년 11월 02일
[희망의 편지]감사일기
우리는 보통 일상생활을 기억하면서 생활 일기를 씁니다. 초등학교시절 담임선생님이 매일매일 일기 검사를 하신 일이 기억나기도 합니다. 우리 “감사일기”를 쓰면서..
경주신문 기자 : 2017년 10월 26일
[희망의 편지]개혁은 어디서부터?
개혁의 대상이 누구입니까? 바로 나입니다. 개혁의 장소는 어디입니까? 바로 여기입니다. 개혁의 시간은 언제입니까? 바로 지금입니다. 개혁을 방해하는 가장 큰 적(敵)..
경주신문 기자 : 2017년 10월 19일
[희망의 편지]종교개혁이란
종교개혁하면 제일 먼저 마틴루터를 떠올립니다. 사실 종교개혁은 종교를 개혁하는 것이 아니라 신앙을 개혁하는 것입니다. 신앙의 개혁이란 무엇입니까? 신앙이 추구..
경주신문 기자 : 2017년 10월 12일
[희망의 편지]어떤 만남이었습니까?
오고가는 세월 속에, 그리운 사람, 상처준 사람, 잊혀진 사람, 잊지 못할 사람.... 어떤 만남이었으며 만남의 만족이 있었습니까? “당신을 만났기에 그리움이, 마음..
경주신문 기자 : 2017년 09월 28일
[희망의 편지]추석은 다가오는데....
추석(명절). 즐거운 날인데, 명절증후군이라는 썩 좋지 않은 말이 있습니다. 작은 대화로 명절증후군을 날려버리세요. “대단히 고마워요.” “도울 일 없어요?” “..
경주신문 기자 : 2017년 09월 21일
[희망의 편지]혐오시설
“쓰레기 매립장” “화장장” 이런 것이 우리 사는 곳에 들어와서는 안 된다고 결사반대! 이젠 장애인을 위한 교육시설까지 혐오시설로 보니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참..
경주신문 기자 : 2017년 09월 15일
[희망의 편지]토양
성경에 ‘씨 뿌리는 비유’ 이야기가 있습니다. 당연히 옥토에 씨를 뿌려 30, 60, 100배의 결실을 맺었습니다. 이 옥토가 무엇일까요? 무엇인가가 심어지고, 가꾸어..
경주신문 기자 : 2017년 09월 07일
[희망의 편지]신문의 1면
“신문의 1면이 정부에 대한 칭송 기사로 가득하면 언론이 독재자의 손아귀에 있는 것이고, 사실에 근거한(the truest) 비판과 대안의 기사로 가득하면 살아있는 기..
경주신문 기자 : 2017년 08월 31일
[희망의 편지]휴가와 경주
여름 휴가를 경주에서 보내는 사람이 많아졌습니다. 특히 가족 단위가 많습니다. 아주 바람직한 일입니다. 이제는 경주가 다음 질문에 응답해야 합니다. “휴가 오신..
경주신문 기자 : 2017년 08월 24일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많이본 뉴스  
최양식 시장 불출마 철회···3선 ..
시민이 뽑은 선출직 시·도의원은 ..
옥산서원 소장 ‘삼국사기’ 국보로..
경주 맛집멋집[9]-최상급 한우만 고..
한옥 건립·육성사업에 박차… 한옥..
최저시급 인상으로 변하는 근로 환..
홍준표 대표 경주 찾아 ‘TK 보수결..
경주시 인구 1년새 1549명 감소
[10]신라의 얼 찾아 한평생, 석당 ..
시설관리공단, 시장과의 만남 갖고 ..
최신뉴스
핫한 관광명소 ‘한국대중음악박물..  
경주북부시장 청년몰, 상권 형성 ..  
권석희, 배옥임, 강옥희 ‘3人전 3..  
김준홍 교수, 경북정책연구원 신임..  
경주소방서, 목욕장 일제점검  
경북도지사 도전 후보들 민심잡기 ..  
“지방분권 국민투표 지방선거에 ..  
2018 경주시 청소년 합창단 단원 ..  
최양식 시장 불출마 철회···3선..  
시설관리공단, 시장과의 만남 갖고..  

경주신문사 소개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구독신청 기사제보 청소년보호정책 윤리강령 편집규약
상호: (주)경주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505-81-04548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대표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